2017년11월24일fri
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광고문의
OFF
뉴스홈 > 뉴스 > 기획특집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남북 2차 협상 사흘째 이어져… 치열한 신경전
등록날짜 [ 2015년08월24일 14시24분 ]

 

사진출처:mbc뉴스캡쳐

[데일리연합 김준호기자] 북한의 지뢰도발로 시작된 남북의 대치상황을 논의하기 위한 남북 고위급 접촉이 판문점에서 벌써 사흘째 이어지고 있다.

현재 어제(23일) 오후 3시 반쯤부터 시작된 2차 협상이 현재까지 계속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어제에 이어 또다시 마라톤협상이 이어지고 있는 건데 접점을 찾기가 쉽지 않은 상황으로 파악되고 있다.

쟁점은 우리 측이 목함지뢰 도발에 대한 북한 측의 주체를 명확히 한 사과와 재발방지 약속을, 북한 측은 대북 확성기 방송 중단을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 당국자는 “전혀 진전이 없다고 말하기는 어렵지만 남북 양측의 인식차가 좁혀진 것은 아닌 것으로 알고 있다”며 협상의 어려움을 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북한은 앞서 지뢰도발과 포격도발이 자신들의 소행이 아님을 공식적으로 수차례 밝힌 바 있다.

때문에 이번 도발에 대한 사과와 인정부분이 이번 협상에서 가장 큰 걸림돌이 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이산가족 상봉 문제와 금강산 관광 재개 문제 등도 회담 테이블에는 올려지고 있지만, 얼마나 깊이 논의됐는지 여부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몇 차례 휴식을 반복하면서 김관진 국가안보실장과 황병서 총정치국장이 단독으로 만나는 수석 대표 간 회담과 우리 측 홍용표 통일부장관과 북한의 김양건 노동당 비서까지 참석한 2+2회담이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현 상황에 대한 입장 차이가 큰 만큼 또 한 번 정회 결정이 내려질 가능성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김준호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미주JB클럽 “진정스승“ 워싱턴 초청강연 성황리 성료 (2015-11-03 22:58:04)
미국 판매부진·엔저 겹악재…‘위기의 현대차’ 출구는? (2015-07-08 14:09: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