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9월24일sun
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광고문의
OFF
뉴스홈 > 뉴스 > 교육/복지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진정선생 " 이 시대의 상식을 깨야 한다."
등록날짜 [ 2017년01월12일 14시02분 ]

사진설명: 대한민국 희망을 열다 포럼 진정선생


'2017 대한민국 희망을 열다'를 주제로 '2회 대한민국 비메이커 포럼'이 오는 12일 오후2kbs미디어센터 심석홀에서 포럼이 열리고 있다.

 

행사를 주관한 정법시대는 "‘홍익사상을 바탕으로 경제, 실업 등 각 분야에 대해 새로운 해법을 제시해 유투브 강의 구독자수 2만명, 조회수는 4500만회에 이르는 등 네티즌들 사이에서 관심이 높은 홍익멘토 진정선생이 강연자로 나서 즉문 즉설 형태의 신개념 포럼형식으로 진행되고 있다.



사진 진정선생

‘2017 대한민국 희망을 열다’ 라는 주제로 강연에 나선 진정 선생은 "현재 얽히고 정체된 대한민국을 풀어가려면 우리 모두의 패러다임이 바뀌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우리 국민들은 실력도 대단하고 에너지도 아주 풍부하다. 하지만 연구하는 자세가 부족하다"고도 지적했다.
 

또 진정 선생은 “어려운 환경 속에서 자신의 모순을 발견하고 그것을 고쳐나가며 자아를 완성할 때 비로소 그 어려움이 풀린다”며 “이제는 공동체 중심의 홍익인간 정신으로 우리 사회를 이끌 진정한 지도자가 필요하다, 지식은 논리에서 정리되고 이는 상식을 만들어가며 고착되면 상식으로 끝나는 것으로 상식을 깨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현대는 상식시대에 살아가고 있다. 지식은 더 이상 발전하지 못하고 서로가 서로를 험담하고 욕하면 우리 대한민국은 앞으로 1인시대의 사회로 전락되고 말것이다. 진리는 자연의 법칙이고 자연의 법칙이 바로 ‘정법’이다”라고 말했다.
 

“현재 정치∙사회 문제에 대해탄핵은 반드시 이뤄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며, 차기 대통령 당선 예측을 묻는 질문에는 즉답을 피하고 우리 사회에 대안을 제시하는 사람이 지도자가 되어야 하지 않겠느냐며 차기 선거에서 후보자들이 서로 험담만 하게 되면 결국 국민 앞에 힘쓰지 못하게 될 것이고 돌파구를 찾지 못하면 몇 년의 세월을 또 허비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황철수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2017 대한민국 희망을 열다" 2회 대한민국 비메이커포럼 (2017-01-12 15:27:28)
안동시 지역 주민 안전을 무시하는 행정기관들! (2017-01-05 00:02: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