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9월26일tue
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광고문의
OFF
뉴스홈 > 뉴스 > 장애우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굿피플, 조용한 나라의 진설이
등록날짜 [ 2017년04월18일 11시14분 ]



커다란 눈, 웃는 얼굴의 진설이(가명)는 인공와우를 통해야만 세상의 소리를 들을 수 있다.

 

진설이는 청각장애와 언어장애가 있다.

한국말이 서툰 베트남 출신 어머니와는 필요한 만큼 말을 주고 받기가 어렵다.

 

올해 8살이지만, 학교가는 것을 잠시 뒤로 미루었다.

청각과 언어의 장애로 인해 지적능력이 제 나이만큼 자라지 못한 탓이다.

 

진설이는 반년에 한번 서울을 가서 진료를 받는다.

인공와우 한쪽이 고장나서 교체하는 일이 시급하지만, 수백만원대의 비용이 가족에게는 큰 부담이다.

 

기초수급비와 장애수당을 다 해도 월 120만원, 부모님과 진설이, 그리고 이제 갓 2살된 여동생이 생활하기에는 빠듯하다.

 

NGO 굿피플 관계자는 주위를 둘러보면 가정환경으로 인해 적절한 지원이나 치료를 받지 못하는 아동들이 적지 않다. 사람들의 관심과 사랑은 아이들에게 큰 힘이 된다. 아이들에게 희망이 전해질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드린다.” 라고 전하였다.

올려 0 내려 0
이권희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명시 하안4동, 장애인의 날 맞아 사랑의 실버카 전달 (2017-04-20 16:33:23)
장애인들을 위해 ‘일일 산타’ 변신한 가수 정희주와 ‘웃찾사’ 멤버들 (2016-12-16 16:2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