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8월25일sun
정기구독신청 전체뉴스 광고문의
OFF
뉴스홈 > 뉴스 > 스포츠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홍성택 원정등반대장, 로체 남벽코스 등정에 도전
등록날짜 [ 2019년04월02일 11시54분 ]
홍성택 대장(이하 홍 대장)이 로체 남벽을 등정하기 위해 지난 29일 오후 네팔 카트만두로 출국했다. 이번 도전은 그의 6번째 도전이다. 
 
이미 여러 산악인이 히말라야4위봉인 로체(8,516m)를 등정했지만 남벽을 통해 등정한 이는 현재까지 아무도 없다. 로체 남벽은 해발 5,200m에 위치한 베이스캠프부터 정상까지 약 3,300m에 달하는 직벽을 올라야 하는 수직빙벽으로, 히말라야 3대 난벽 중에서 최악으로 손꼽힌다. 세계적 산악인 라인홀트 메스너는 등반에 두 차례 실패한 뒤 "21세기에나 오를 산"이라고 잘라 말했다.
 
이번 원정대는 다국적으로 꾸려졌다. 한국 대원에 중국·스페인·콜롬비아·코소보 등 각지에서 내로라하는 대원들이 홍 대장과 함께한다. 특히 이번 원정은 다국적 원정대 대장을 아시아인이 맡은 첫 사례로도 주목받고 있다.
 
이어 홍대장은 전용 와이파이 장치를 베이스캠프에 설치해 현장 소식을 생생하게 전달하겠다고도 말했다. 그는 5월 중순을 정상 등정 목표로 한다.
 
홍 대장은 등정에 앞서 "산악인의 도전을 통해 사회와 청소년들에게 보여줄 수 있는게 있다"며 "경쟁도 중요하지만 각자 위치에서 목표를 향해 도전하는 정신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아울러 홍 대장은 "로체 남벽 정상에 올라 전 세계 산악인이 풀지 못한 숙제를 풀고 싶은 게 꿈이다"며 "모두 다치지 않고 무사히 정상에 갔다가 내려올 수 있도록 안전한 등반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의지를 밝혔다.
올려 0 내려 0
송지연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스크린 골프 2017년 1.2조원... 가상 현실 스포츠 시장 규모 지속적 성장 (2019-05-27 04:35:00)
예천군청 김학동군수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제2NFC)후보지 1차심사후 유치열기 고조 (2019-03-13 10:18: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