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4월23일tue
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광고문의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국제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통합정부군-반군, 내전 격화되는 '리비아'
등록날짜 [ 2019년04월15일 07시48분 ]
 
사진출처:방송캡쳐
 
 
[데일리연합 류아연기자] 리비아 통합정부군과 반군들의 무력 충돌로 지금까지 최소 30명이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리비아 동부를 장악한 군벌 리비아국민군이 트리폴리 국제공항을 점령한데 이어, 현지시간으로 7일 수도 트리폴리 외곽에서 처음으로 공습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리비아국민군 측은 전투기들이 트리폴리 외곽에서 리비아 통합정부와 연계된 민병대를 타격했다고 밝혔다. 
 
리비아 통합정부군도 같은 날 리비아국민군의 수도 진격을 저지하기 위해 '분노의 화산'이라고 이름을 붙인 반격작전을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양측의 무력충돌로 지금까지 최소 30여명이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리비아는 지난 2011년 시민혁명으로 무아마르 카다피 독재정권을 몰아낸 이후 무장세력들이 난립하면서 혼란이 계속되고 있다. 
 
현재 유엔 지원으로 구성된 리비아 통합정부가 서부를 통치하고 있고, 리비아국민군이 동부를 통치해 국가가 사실상 양분된 상태다. 
 
이런 가운데 미국은 안전 문제를 우려해 리비아에서 자국 병력을 철수한다고 밝혔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류아연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세계 성장률 전망 또 낮췄다 (2019-04-15 07:59:20)
병무청, 특별재난지역 산불피해 예비군 동원훈련소집 면제 (2019-04-09 04:4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