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7월19일fri
정기구독신청 전체뉴스 광고문의
OFF
뉴스홈 > 연예 > 연예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공효진, 국세청 세무조사 '왜?'
등록날짜 [ 2019년04월15일 07시00분 ]
 
사진출처:방송캡쳐
 
[데일리연합 최희영기자] 배우 공효진이 국세청으로부터 세무조사를 받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특히 공효진은 연예계 '빌딩 재테크 여왕'으로 알려져 많은 이목이 쏠렸다. 
 
실제 지난 2013년 서울 한남동의 한 빌딩을 37억 원에 매입했다가, 2017년 60억 8천만 원에 되팔며 거액의 시세차익을 남긴 것으로 알려졌디. 
 
이번 세무조사 보도에 소속사 측은 "고소득자를 대상으로 한 세무조사일 뿐"이라며 "확대 해석은 하지 말아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보도된 빌딩 재테크 수입에 대한 세무조사는 이미 2년 전 마쳐 세금도 모두 납부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최희영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W SQUARE, 라파메디칼과 중국 진출 업무협약 (2019-04-16 03:02:32)
BTS, '작은 것들을 위한 시' 신곡 공개 (2019-04-13 05:5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