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1.10.15 (금)

  • 흐림동두천 15.0℃
  • 흐림강릉 18.4℃
  • 흐림서울 17.1℃
  • 흐림대전 16.9℃
  • 구름많음대구 16.5℃
  • 맑음울산 17.5℃
  • 구름많음광주 17.8℃
  • 맑음부산 18.4℃
  • 구름많음고창 17.0℃
  • 구름조금제주 20.7℃
  • 흐림강화 15.7℃
  • 흐림보은 15.1℃
  • 흐림금산 14.7℃
  • 구름조금강진군 19.0℃
  • 구름조금경주시 14.4℃
  • 구름조금거제 16.9℃
기상청 제공

스포츠

'현대해상 최경주 인비테이셔널' 2R. 단독선두 이준석 인터뷰 (오후 4시 30분 기준)

URL복사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대희 기자 | 이준석 인터뷰

1R : 5언더파 67타 (버디 5개)

2R : 8언더파 64타 (버디 8개) 중간합계 13언더파 131타


2라운드 경기 마무리 소감은?


이틀동안 노보기 플레이로 마무리해서 플레이에 만족한다. 작년에 이 대회에서 안 좋은 성적으로 마무리했다. 올해 좋은 복수를 하고 있는 것 같아서 즐겁다. 작년에 마음고생을 많이 해서 이번에 페럼클럽에서 잘 쳐보고 싶었다.


한국 오픈 우승 이후 성적이 좋지 않았는데?


우승 이후 위치가 많이 바뀌었다. 탑 선수들과 페어링이 되면서 그 선수들에 대하 장점들을 보니 그 선수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려면 개선해야할 부분들이 보였다. 어떻게 개선할 수 있을까 에 대한 고민을 했다. 시즌이 끝나고 개선을 생각했는데 성격이 급해서 빨리 개선해보고 싶었다. 클럽 셋팅도 바꿨다. 그러다보니 적응하는 시간이 필요했다. 지난 대회부터 감을 찾기 시작한 것 같다.


어제보다 티샷이 밀리는 모습이 보였는데, 숏게임으로 만회를 한 것인지?


전략도 없지 않아 있었다. 미스를 한 홀은 길지 않은 홀이었다. 긴 홀들은 페어웨이를 잘 지켰다. 퍼팅 감도 나쁘지 않았고 크게 욕심은 안 부렸다. 생각보다 빠르게 적응한 것 같다.


우승을 하게 되면 제네시스 포인트 순위나 상금순위가 많이 올라간다. 이번 시즌 노리는 상이 있는지?


솔직히 한국오픈 우승 이후 제네시스 대상, 상금왕 둘 다 하면 좋겠지만 하나라도 해보고 싶었다. 그런 부분에서 욕심이 나긴 하지만 그런 것들을 생각하면 시즌 중 클럽을 바꿀 수 없었을 것이다. 그저 답답한 마음으로 시즌을 끝냈을 수도 있었을 것이다. 시즌 끝나기 전에 결과물을 보여주고 있는 것 같아 좋다. 앞으로도 대회가 남았기 때문에 최선을 다해 어떤 상이든 받고 싶다.


남은 두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둔다면 CJ컵에 갈 수 있을 것 같다.


생각을 안 해본 것은 아니다. 생각을 많이 해봐야할 것 같다. 위치에 따라 결정이 될 것 같은데 대상을 노릴 수 있는 위치, 상금왕을 노릴 수 있는 위치라면 많은 고민이 필요할 것 같다. 가면 좋겠지만 가서 적응하기도 쉽지 않을 것이고, 돌아와서 바로 대회를 하는 것도 쉽지 않을 것 같다.


작년과 비교했을 때 코스는 어떤 지, 우승 스코어를 예상해본다면?


페럼클럽은 믿을 수 없다. 제가 아는 페럼클럽은 어렵게 만들려고 하면 충분히 어렵게 할 수 있다. 오늘은 그린이 확실히 빨라졌다. 스핀도 덜 먹었다. 남은 이틀 코스 셋팅이 어떻게 갈지 모르지만 지금 스코어로 봤을 때는 어려워질 것 같다. 코스 셋팅을 어떻게 할 지 몰라서 예상할 수 없다.


남은 이틀에 대한 전략은?


‘현대해상 최경주 인비테이셔널’은 의미가 깊은 대회이다. 2018년도에 연장을 가서 아쉽게 마무리 한 대회다. 욕심이 나는 대회다. 하지만 그런 부분을 생각하지 않고 남은 이틀도 지난 이틀처럼 똑같이 컨디션 조절 잘 하면 좋은 결과가 이어질 것 같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군산시, 새만금산단 차세대 태양전지 제조기업 대규모 투자협약 체결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미영 기자 | 군산시는 새만금개발청, 전라북도, 한국농어촌공사 등 관계기관과 함께 세계 최초로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 상용화를 위한 제조공장 건립을 위해 ㈜유니테스트와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종현 ㈜유니테스트 대표이사, 강임준 군산시장, 양충모 새만금개발청장, 신원식 전라북도 정무부지사, 김우상 한국농어촌공사 새만금산업단지사업단장 등이 참석했다. 투자협약을 체결한 ㈜유니테스트는 66,000㎡규모의 새만금 국가산단 부지에 총 1,213억원을 투자해 신규직원 300여명을 고용, 차세대 태양전지인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 제조공장을 건립할 계획이다.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는 1세대의 실리콘 태양전지나 2세대 박막태양전지에 비해 발전효율도 높고, 제조단가도 기존 태양전지에 비해 20~30% 수준의 절감이 가능해 건물일체형 태양광발전(BIPV)이나 차량일체형 태양광발전(VIPV)을 가능하게 할 수 있는 차세대 태양전지다. ㈜유니테스트는 반도체 검사장비 제조를 주력으로 하고 있는 경기도 용인 소재 중견기업으로, 지난 2015년도부터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 사업을 추진해왔으며, 한국화학연구원과 공동연구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