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1.10.18 (월)

  • 구름많음동두천 7.5℃
  • 구름많음강릉 13.0℃
  • 맑음서울 13.8℃
  • 구름많음대전 12.3℃
  • 맑음대구 12.0℃
  • 맑음울산 12.9℃
  • 구름많음광주 14.0℃
  • 구름많음부산 14.2℃
  • 구름조금고창 11.3℃
  • 구름조금제주 14.9℃
  • 흐림강화 7.6℃
  • 구름조금보은 8.7℃
  • 구름많음금산 10.3℃
  • 구름많음강진군 11.9℃
  • 맑음경주시 9.9℃
  • 구름조금거제 10.7℃
기상청 제공

교육/복지

서울시, 가을철 ‘반려동물 광견병 예방접종’ 하세요

URL복사

서울시 예방백신 4만 마리분 무료 지원, 보호자는 예방접종 시술료 5천원만 부담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희영 기자 | 서울시는 반려동물인 개와 고양이를 대상으로 10월 15일부터 29일까지 ‘가을철 광견병 예방접종’을 실시한다.


지난 봄철 광견병 예방접종에 참여하지 못했다면 15~29일 동안 반려동물과 함께 거주지 인근 지정 동물병원을 방문해 시술료 5천 원만 부담하면 접종할 수 있다. 이를 위해 서울시와 자치구는 광견병 예방백신 4만 마리분을 무료로 지원한다.


광견병 접종을 실시하는 지정 동물병원은 각 자치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반려견의 경우 동물 등록이 되어야 우선적으로 접종 지원받는다. 아직 등록하지 않은 개라면 먼저 동물 등록한 후, 광견병 접종을 받으면 된다.


고양이는 동물등록 의무대상이 아니기 때문에 등록하지 않았더라도 광견병 접종 지원이 가능하다.


시는 미등록 반려견이 쉽고 안전하게 동물 등록을 할 수 있도록 ‘내장형 동물등록’도 지원하고 있다. 동물등록을 원하는 시민은 신분증을 지참하고 반려견과 함께 사업 참여 동물병원을 방문해 1만원을 내면 내장형 동물등록을 받을 수 있다.


내장형 동물등록은 마이크로칩을 삽입해 등록하기 때문에 훼손이나 분실 염려가 없어 반려동물을 잃어버릴 경우 쉽게 찾을 수 있다.


광견병은 사람과 동물이 같이 감염되는 인수공통감염병으로 치사율이 높은 질병이지만, 예방접종을 통해 차단이 가능하므로 정기적인 접종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반려동물이 아직까지 광견병 예방접종을 하지 않았다면, 이번 접종기간에 반드시 접종해야 한다.


박유미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시민의 안전과 반려동물의 건강을 위해 광견병 예방접종을 꼭 하시기 바란다.”며 “더불어 가족과 같은 반려동물을 지키는 확실한 방법은 동물 등록이니, 아직 등록하지 않았다면 이번에 동물 등록도 함께 하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전남도, 문금주 행정부지사 아버지 이어 국가에 헌신하겠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종봉 기자 | 문금주 전라남도 행정부지사가 6․25 전쟁 당시 조국을 수호한 아버지 고 문태환 하사를 대신해 18일 전남도청에서 ‘6․25 전쟁 무공훈장’을 전달받았다. 고 문태환 하사의 무공훈장은 상훈명령이 내려진지 무려 71년 만에 고인이 하늘로 떠난 이후 가족의 품으로 도착하게 돼 보는 이의 마음을 울렸다. 고 문태환 하사는 1948년 4월 입대해 육군 7사단에 근무하던 중 1950년 12월 그동안의 공로를 인정받아 전쟁 중 무공훈장 대상자로 선정됐다. 하지만 급박한 전쟁 상황과 이후 혼란한 한반도 정세로 인해 그동안 주인에게 도착하지 못했으나, 이날 아버지처럼 국가를 위해 봉사하는 공무원이 돼 전남도에서 근무 중인 문 부지사에게 나라를 지킨 아버지의 무공을 기리는 훈장이 전달돼 그 의미를 더했다. 정부는 지난 2019년 ‘6․25 무공훈장 주인공 찾아주기 조사단’을 출범해 대한민국을 지킨 숨은 영웅을 찾는 사업을 추진하고 이 사업으로 고 문 하사의 무공훈장이 아들 문 부지사에게 도착할 수 있었다. 문금주 부지사는 “아버지께서 살아생전에 청천강까지 진격해 청천강 물을 마시고, 작은 아버지도 참전 중 이북지역에서 전사하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