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1.10.16 (토)

  • 흐림동두천 13.9℃
  • 흐림강릉 14.7℃
  • 구름많음서울 15.3℃
  • 대전 14.4℃
  • 대구 16.6℃
  • 울산 16.0℃
  • 광주 13.9℃
  • 부산 18.1℃
  • 흐림고창 14.8℃
  • 제주 18.6℃
  • 흐림강화 14.1℃
  • 흐림보은 13.8℃
  • 흐림금산 14.3℃
  • 흐림강진군 15.4℃
  • 흐림경주시 16.2℃
  • 흐림거제 17.6℃
기상청 제공

고양 마두도서관, 강연 '고양시 문화재 발굴이야기' 실시

URL복사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희영 기자 | 고양시 마두도서관에서 고양시의 땅 속 문화재에 대해 알아보는 ‘고양시 문화재 발굴이야기’ 강연을 진행한다.


이번 강연은 백두문화재연구원 서봉수 박사가 진행한다. 참가자들은 강연을 통해 땅 속 문화재의 개념과 발굴 과정을 알아보고 고양시의 땅 속에는 어떤 문화재가 숨어 있는지를 살펴보게 된다.


고양시는 90년대부터 도시 개발을 진행하며 문화재보호법에 의거한 지표조사, 시․발굴 조사를 진행해 큰 성과를 얻었다. 특히 일산신도시 발굴조사에서는 5천 년 전의 재배볍씨가 발견되어 우리나라 벼농사의 새로운 기원론을 제시했으며 서울~문산간 고속도로 흥도 인터체인지 공사현장, 탄현동 아파트 공사현장 등에서도 5~7만 전의 구석기시대 유물이 대량 발굴된 바 있다.


이렇게 발굴된 소중한 문화유산들은 발굴 진행 연구기관에서 보관하다가 국립중앙박물관 수장고로 이전되는데, 지역 역사박물관이 있을 경우 합법적인 임대 절차를 밟아 자체적으로도 보관ㆍ전시가 가능하다. 고양시는 아직 역사박물관이 없는데 이번 강연에서는 이런 아쉬운 현실도 언급될 예정이다.


강연은 10월 21일, 10월 28일 2회로 진행되며 첫 시간에는 문화재의 개념과 종류, 매장 문화재 발굴이란 무엇인지 알아본다. 두 번째 시간에는 일산 신도시 개발에서 드러난 고고학적 사실들과 고양의 역사를 새로 쓰는 덕양구 문화재 발굴이야기가 진행된다.


[뉴스출처 : 고양 마두도서관]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전라북도의 심각한 학령인구 감소' 소통과 공론화에 전북도교육청 나서야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수준 기자 | 전라북도의회 김기영의원이 10월 15일(금) 제385회 임시회 5분 발언을 통해 학령인구 감소에 대비한 캠퍼스형 초등학교 운영 등 대응책 마련을 촉구하고 나섰다. 김기영 의원은 ‘도내 초등학교 학생수가 2009년 135,336명에서 2021년 92,912명으로 42,424명으로 줄었고 도내 전체 425개 초등학교 중 전체 학생수가 60명 이하인 소규모학교가 200곳으로 전체의 47%에 달하는 등 감소세가 심각하다’고 지적했다. 또한, 소규모학교에는 선생들이 적게 배치될 수밖에 없고, 교육력 강화를 위한 스마트교실, 공간혁신 등 미래 교육 기반 조성 사업 우선순위에서도 제외되고 있으며 학생들의 사회성 발달에도 어려움이 많다고 주장했다. 김기영 의원은 이러한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근거리에 위치한 학교들 간의 캠퍼스형 학교 운영을 제안했다. 캠퍼스형 학교는 거리가 가까운 A학교와 B학교가 있을 경우 학생들이 A학교로 입학해 1·2·3학년을 다니고 4·5·6학년은 B학교에서 수학하고 졸업하는 구조로 이 경우 일정 이상 수의 학급수와 학생수를 유지할 수 있어 학생들의 교육여건 개선과 또래집단 형성 및 폐교에 따른 지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