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1.12.02 (목)

  • 맑음동두천 -5.3℃
  • 맑음강릉 -0.4℃
  • 맑음서울 -2.9℃
  • 맑음대전 -2.4℃
  • 맑음대구 -0.4℃
  • 맑음울산 -1.3℃
  • 흐림광주 0.4℃
  • 맑음부산 0.5℃
  • 구름많음고창 0.1℃
  • 흐림제주 7.4℃
  • 맑음강화 -3.7℃
  • 맑음보은 -3.9℃
  • 맑음금산 -2.6℃
  • 구름많음강진군 2.4℃
  • 맑음경주시 -0.6℃
  • 맑음거제 1.4℃
기상청 제공

스포츠

[왕중왕전] 전주대, 안동과학대에 2-1 승...동의대와 결승전

URL복사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대희 기자 | 전주대가 안동과학대를 2-1로 꺾고 4년 만에 왕중왕전 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결승 상대는 조선대를 4-0으로 물리친 동의대다.


전주대는 18일 영덕 창포해맞이축구장A에서 열린 2021 U리그 왕중왕전 4강전에서 안동과학대를 2-1로 이겼다. 전반 4분과 14분 두 골을 터뜨린 전주대는 후반 막바지 안동과학대의 골을 허용했으나 미리 넣은 두 골에 힘입어 승리했다. 2009년과 2017년 왕중왕전 준우승을 차지했던 전주대는 이번 경기 승리로 4년 만에 또다시 챔피언 자리를 노릴 수 있게 됐다.


경기 시작 4분 만에 전주대가 선제골을 터뜨렸다. 아크 부근에서 전주대의 주장 장승현이 찬 프리킥이 그대로 감겨 골대 정면으로 향했다. 이를 안동과학대 골키퍼 석상진이 쳐냈으나 흘러나온 볼을 전주대 이기준이 헤더로 연결해 골을 넣었다.


안동과학대도 지지 않고 추격을 시도했다. 전반 12분 안동과학대의 프리킥 상황에서 흐른 볼을 구경민이 잡아 강하게 왼발 슈팅했다. 그러나 이 볼은 높게 뜨며 경기장 밖으로 벗어났다.


오히려 전주대가 2분 뒤 행운이 가미된 두 번째 골을 성공시켰다. 전반 14분 전주대 최시온이 오른쪽 측면에서 드리블 돌파 후 중앙에 있는 김경수를 향해 낮게 크로스를 올렸다. 김경수가 곧바로 오른발 슈팅한 볼이 골대 옆쪽을 맞고 골대 안으로 빨려 들어갔다.


안동과학대도 포기하지 않고 계속해서 공격을 시도했다. 전반 21분 안동과학대 윤주훈이 라인브레이킹 후 낮게 찬 볼이 골대 왼쪽을 맞으며 밖으로 벗어났다. 전반 31분에는 김주성이 찬 코너킥을 정도협이 헤더로 연결했으나 골대 오른쪽으로 살짝 벗어났다. 결국 안동과학대는 득점을 내지 못하며 전반전을 마무리했다.


전반 이른 시간부터 두 골을 터뜨린 전주대는 후반전에는 잠잠했다. 오히려 안동과학대가 한재민과 김동하, 이민택을 교체 투입해 공격을 풀어나갔다. 후반 16분 한재민이 전주대 진영 오른쪽 측면에서 프리킥 기회를 얻어냈다. 이를 김주성이 킥했으나 전주대 골키퍼 김성곤이 잡아냈다. 후반 33분에는 롱패스를 받은 한재민이 크로스를 올렸으나 전주대 김성곤이 잡아내 공격을 차단했다.


계속해서 득점을 노리던 안동과학대는 결국 후반 45분 득점에 성공했다. 이덕희의 스로인 패스를 윤주훈이 헤더골로 연결 지었다. 하지만 동점골은 넣을 시간은 부족했다. 경기는 전주대의 2-1 승리로 마무리됐다.


같은 장소에서 이어진 동의대와 조선대의 4강전에서는 동의대가 4-0 승리를 거뒀다. 동의대는 전반 31분과 35분 터진 김대한의 연속골에 힘입어 승기를 잡았고, 후반 6분 김기찬의 추가골, 후반 38분 정진규의 쐐기골까지 더해 완승으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뉴스출처 : 대한축구협회]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군산시, 슬기로운 가족생활 사진공모전 시상식 가져"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미영 기자 | 군산시는 ‘일상을 지켜 준 가족, 고맙습니다.’라는 주제로 추진한 군산시 가족사진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시상식은 일곱 가족이 참석해 최우수상 <사랑해, 동생아> 등 분야별 시상식과 육아공감 톡앤톡 순으로 진행됐으며, 군산 인구정책소개와 참석 가족의 육아고충 등 의견들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한지영 씨(장려상 수상가족)는 새벽에 갑자기 아이가 아팠는데 지역 내 야간진료 병원이 없어 타 지역 대학병원을 이용했다며, “하루 속히 군산전북대병원 개원으로 이런 어려움이 없었으면 한다.”는 의견과 “코로나 장기화에 따른 야외활동이 많은데 군산의 아이들 놀이시설이 노후되어 개선 필요하다”는 건의가 있었다. 또 “아이들 안전을 위해 인도 오토바이(배달) 운행제한을 위한 홍보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강임준 시장은 “아이의 응급상황 시 타 지역으로 갈 수밖에 없었던 현실이 안타깝고 군산전북대병원 건립을 위해 국비확보 및 토지매입 등 노력으로 내년 4월 착공할 예정”이라며 “더불어 육아 현장의 목소리를 들을 수 있어 감사하다며 아이를 낳고 키울 수 있는 환경조성을 위해 더욱더 노력을 기울이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