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1.11.27 (토)

  • 맑음동두천 1.1℃
  • 맑음강릉 4.4℃
  • 맑음서울 3.8℃
  • 맑음대전 3.7℃
  • 맑음대구 5.1℃
  • 맑음울산 7.2℃
  • 맑음광주 7.2℃
  • 맑음부산 7.7℃
  • 맑음고창 2.6℃
  • 맑음제주 8.7℃
  • 맑음강화 -0.4℃
  • 맑음보은 1.3℃
  • 맑음금산 1.3℃
  • 맑음강진군 3.8℃
  • 맑음경주시 3.2℃
  • 맑음거제 4.5℃
기상청 제공

양주시 양주별산대놀이보존회, 대한민국 청소년 탈춤 축제 한마당 대상 수상

URL복사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희영 기자 | 양주시는 양주별산대놀이보존회 소속 ‘한국의 탈춤 양주별산대놀이 꿈의학교’가 ‘제8회 대한민국 청소년 탈춤 축제 한마당’에서 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사단법인 한국탈춤단체총연합회가 주최하는 ‘대한민국 청소년 탈춤 축제 한마당’은 선조들의 전통문화 계승과 발전을 꾀하자는 취지 아래 국가무형문화재 보유단체의 전수지정 학교·단체 등을 대상으로 지난 2013년부터 개최해 왔으며 올해로 8회째를 맞이했다.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비대면으로 열린 이번 대회에는 참가 단체별로 제출한 공연 영상을 객관적이고 엄정하게 심사한 결과, 양주별산대놀이보존회 소속 ‘한국의 탈춤 양주별산대놀이 꿈의학교’가 대상(문화재청장상), 양주 유양초등학교 소속 ‘양주별산대놀이반’이 동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뤄냈다.


양주별산대놀이의 춤은 우아하고 섬세한 중부지방의 무용적 전통을 전형적으로 계승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춤사위가 분화되고 종류도 다양하다.


국가무형문화재 2호인 양주별산대놀이의 명맥을 잇고 있는 ‘한국의 탈춤 양주별산대놀이 꿈의학교’ 탈춤팀은 우아하고 섬세한 중부지방의 무용을 선보이며 적나라하게 양반을 풍자하는 가면극을 펼친 점을 높이 인정받았다.


양주별산대놀이보존회 관계자는 “이번 한마당 행사를 계기로 전통탈춤이 가지고 있는 한계를 극복하고 성장하는 청소년들에게 전통문화의 계승을 장려하는 등 탈춤이 제2의 부흥기를 맞이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출처 : 경기도양주시]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전북도, 먹는물 안전관리 강화로 도민 물 복지 실현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수준 기자 | 전라북도는 노후주택의 녹슨 옥내급수관으로 불편을 겪고 있는 도민들에게 맑고 깨끗한 수돗물을 공급하기 위해 2022년부터 노후 옥내 급수관 개량사업을 시행할 계획이라고 26일 밝혔다. 옥내 급수관이란 각 가정의 수도계량기에서 건물 내 설치된 수도꼭지 직전까지의 급수관으로 급수사용자가 관리하는 급수관을 말한다. 그간 옥내 급수관은 건물 소유주가 관리해야 했지만 관리 소홀, 비용 부담 등의 문제로 인해 정비가 제때 이뤄지지 않아 노후화로 인해 녹물 발생 등 수질저하의 원인이 돼왔다. 이에 전북도는 내년부터 노후 옥내 급수관 사업을 추진한다. ‘22년에는 4개 시군, 560백만 원의 예산을 확보해 418세대의 노후관 개량을 실시할 예정이다. 지원대상은 기준 중위소득 45~60% 중 ’아연도강관 재질‘ 옥내급수관을 사용하는 주택, 2000년 이전 준공 주택 등이다. 지원액은 전체 공사비의 최대 95%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사업추진 절차는 신청인이 옥내 노후관 개량사업 신청을 하면 시군 상수도 부서의 승인과정을 거쳐 신청인이 시공한 후 사업비를 정산‧지원하는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허전 전북도 환경녹지국장은“가정 내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