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1.14 (금)

  • 맑음동두천 -1.5℃
  • 맑음강릉 5.7℃
  • 맑음서울 0.3℃
  • 맑음대전 1.6℃
  • 맑음대구 1.9℃
  • 맑음울산 2.7℃
  • 맑음광주 3.6℃
  • 맑음부산 3.4℃
  • 맑음고창 1.1℃
  • 구름많음제주 7.6℃
  • 맑음강화 -1.3℃
  • 맑음보은 -0.3℃
  • 맑음금산 1.5℃
  • 맑음강진군 3.8℃
  • 맑음경주시 2.6℃
  • 맑음거제 3.4℃
기상청 제공

교육/복지

서울시교육청, 스마트기기의 안전한 사용과 AI 기반 미래교육 환경조성을 위한 업무협약

URL복사

서울대학교와 업무협약 체결하여 학생이 수업에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희영 기자 | 서울특별시교육청과 국립대학법인 서울대학교(총장 오세정)는 1월 11일(화) 스마트기기의 안전한 사용 및 AI기반 미래교육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양 기관은 온라인 학습플랫폼과 스마트기기를 활용하는 학교 교육 활동 환경조성을 위하여 △서울대학교 컴퓨터공학부에서 개발한 스마트기기 사용 지원 소프트웨어 활용 △교육데이터를 활용한 AI 기반 교육 관련 중·장기 공동연구 △디지털 기반의 안전하고 자율적인 학교 교육환경 조성 △소프트웨어 활용에 따른 개선 사항 도출 등을 협력하게 된다.


서울대학교 컴퓨터공학과에서 개발한'FocusBuddy'는 스마트기기 휴대 학습'디벗'의 안전한 사용을 지원하기 위해 △수업시간 중 학생 기기와 교사의 기기를 연동하여 제어하고, △유해사이트 차단 및 학습활동 외로 이용하는 앱의 차단 기능 등을 제공하여 교사와 학생이 교수·학습 활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다.


특히, 학부모·학생의 동의에 따라'디벗'외 학생의 기기(스마트폰, 태블릿PC 등 학생계정 등록 기기)를 통합 관리하여 스스로 디지털기기의 사용시간 및 학습활동을 주도적으로 조절할 수 있는 역량을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서울시교육청은'FocusBuddy'를'디벗'에 적용하여 2022년 중학교 1학년 학생부터 시작되는 스마트기기 휴대 학습에서 원활한 학교 교육활동을 지원하고, 교사와 학생이 함께 디지털기기 사용 계획을 수립하며, 자율적 준수를 통한 학생의 자기주도적 기기 사용 조절능력의 함양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또한, 양 기관은 학생·학부모·학교의 희망에 따라 AI 기반의 학습/놀이 행동 정보 분석을 통해 개인별 맞춤형 학습분석, 학습처방 등 교육데이터를 활용하는 인공지능 기반 교육 발전에 관한 중·장기 공동연구 주제를 발굴하고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앞으로도 서울시교육청과 서울대학교는 서울 관내 학교의 다양한 특성과 요구에 대해 긴밀하게 소통함으로써 학교 현장에 맞는 스마트기기 휴대 학습과 AI 기반 교육 발전의 지원에 협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전남도,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준비상황 점검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희영 기자 | 전라남도는 14일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공사 현장에서 박람회 준비상황 등을 점검했다. 현장에서 박람회 행사장 조성 현황, 박람회 종합 운영계획, 수익사업 및 홍보계획 등 2022년 주요 사항을 논의하고 오천동 저류지 공원에 조성하는 한반도 분화구정원 현장 등 준비상황 등을 살폈다. 전남도 관계자는 “올해는 박람회장 등 주요 시설 완공과, 행사 개최를 국내외에 알리는 홍보가 중요하다”며 “도와 순천시, 조직위원회가 협심해 국민의 관심과 동참을 이끌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는 2023년 4월부터 10월까지 6개월간 순천만국가정원을 중심으로 동천변 등 순천 전역에서 열린다. 전남도와 순천시는 이번 박람회 개최를 통해 영국 ‘첼시 플라워쇼’나 프랑스 ‘쇼몽 국제가든페스티벌’처럼 세계 정원문화와 산업의 중심지로의 도약을 꿈꾸고 있다. 전남도는 국고지원사업으로 ▲한반도 분화구정원 12억 원(총액 60억 원) ▲생태정원 거리 조성 16억 원(총액 80억 원) ▲교량교 재가설 40억 원(총액 200억 원) ▲생활밀착형 숲 15억 원 ▲죽도봉 문화체험 숲 10억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