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5.21 (토)

  • 맑음동두천 20.2℃
  • 맑음강릉 27.2℃
  • 맑음서울 21.2℃
  • 맑음대전 23.8℃
  • 맑음대구 26.8℃
  • 맑음울산 21.1℃
  • 맑음광주 22.5℃
  • 맑음부산 19.1℃
  • 맑음고창 20.9℃
  • 맑음제주 21.0℃
  • 맑음강화 15.7℃
  • 구름많음보은 23.4℃
  • 맑음금산 21.2℃
  • 맑음강진군 23.3℃
  • 맑음경주시 27.3℃
  • 맑음거제 22.5℃
기상청 제공

문화/예술

동대문구, 서울약령시한의약박물관, 박물관 노닐기 사업 선정

URL복사

한의약박물관 고유콘텐츠 활용한 ‘한의약클래스’, ‘허브뷰티’ 프로그램 공모해 최종 선정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김민제 기자 | 한방산업특구 서울약령시에 위치한 동대문구 서울약령시한의약박물관(서울한방진흥센터)이 사단법인 한국박물관협회(이하 박물관 협회)가 주관하는 박물관 노닐기 사업에 선정됐다.


박물관 협회가 주관하고 KB국민은행이 함께 지원하는 ‘박물관 노닐기’는 초·중·고등학교 및 사회복지기관 학생들을 대상으로 박물관 내 특화된 교육 및 체험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된 사업이다.


서울약령시한의약박물관은 초등학교 3~6학년을 대상으로 사상체질 별 건강비법에 대해 알아보는 ‘한의약클래스’와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K-뷰티 진로 체험을 제공하는 ‘허브뷰티’, 두 가지 프로그램을 공모했으며 한의약박물관의 고유콘텐츠를 활용한 차별화된 교육으로 인정받아 최종 선정됐다.


이번 사업에는 총 45개 박물관이 선정됐으며, 운영비 지원을 통해 올해 12월까지 청소년을 위한 진로체험을 무료로 진행할 예정이다. 교육은 담당교사가 전화로 신청할 수 있다.


구 관계자는 “서울약령시한의약박물관이 박물관 노닐기 사업에 선정돼 유익하고 재밌는 한의약 특화 진로 프로그램을 제공하게 됐으니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업과 프로그램을 마련해 미래의 희망인 청소년들이 꿈을 키우는데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서울약령시한의약박물관(서울한방진흥센터)은 최근 대한민국역사박물관 근현대사박물관협력망 지원사업에도 선정되어 행림서원 100주년 도록제작, 특별기획전시 등을 준비하고 있으며, 박물관 관람 및 한방관련 교육, 체험, 전시 행사 등 프로그램도 운영 중에 있다.


[뉴스출처 : 서울특별시동대문구]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기하성, 순복음강남교회 최명우목사, 법적 대응으로 교단법 위헌과 예배 훼방 및 협박의 협의로 김00씨을 고소함으로써 사회법과 종교법의 마찰 불가피하게 되었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성용 기자|기하성 총회는 이번 최명우목사 측의 고소 사건으로 실정법 앞에서 기하성 교회법의 판결을 받게 된 셈이다. 이번 고소장 제출 발단은 김00씨가 성도들에게 예배 훼방 및 협박의 공문을 성도들에게 돌리게 되면서, 최명우 목사 외 성도들이 고소의 취지(고소인을 예배 훼방 및 협박의 혐의로 고소를 한 것)이다. 고소인측에서 낸 피해 사실은 “김00씨가 최명우 목사 외 성도들의 예배를 방해했으며, 예배 모임을 갖지 못하도록 훼방과 협박을 지속적으로 하고 있습니다. 이에 대한 법에 호소합니다. 이것이 고소의 이유입니다”. 고 했다. 서석구(한국뉴스신문 법률담당)변호사는, “교회 분쟁은 시간이 지나면 이권 다툼으로 변질 되어 교회를 더럽히고, 교회를 불신하여 교회를 떠나게 만듭니다. 초대교회를 보세요. 바울의 걱정도 사실 교회 분쟁이었잖습니까?” 서석구(한국뉴스신문 법률담당)변호사는 말했다. “교회분쟁은 기도와 말씀으로 풀어야 하거든요. 그렇다고 한다면, 더구나 순복음 강남교회 최명우 담임목사님과 성도들을 대하는 총회의 태도는 대단히 신중해야 했거든요” 라했다. ‘목사가 교회 일로 사회법에 고소하면 면직한다!’ '이런 조항은 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