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5.15 (일)

  • 맑음동두천 13.6℃
  • 맑음강릉 14.0℃
  • 맑음서울 14.9℃
  • 맑음대전 14.1℃
  • 맑음대구 15.3℃
  • 구름조금울산 15.0℃
  • 구름조금광주 14.5℃
  • 구름많음부산 15.2℃
  • 구름조금고창 10.2℃
  • 흐림제주 15.2℃
  • 맑음강화 13.2℃
  • 맑음보은 10.7℃
  • 맑음금산 12.0℃
  • 구름조금강진군 13.1℃
  • 맑음경주시 13.8℃
  • 구름많음거제 13.6℃
기상청 제공

교육/복지

구리시정신건강복지센터, ‘룰루랄라 위(Wee)센터’와 업무협약 체결

URL복사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희영 기자 | 구리시 정신건강복지센터(센터장 박선철)는 12일 경기도 교육청 위탁 ‘룰루랄라 위(Wee)센터(센터장 지구덕)’와 '아동·청소년 정신건강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 체결을 바탕으로 구리시 정신건강복지센터는 지역사회 내 정신적 위기를 겪고 있는 아동·청소년을 위(Wee)센터에 연계하여, 다양한 정신 재활 프로그램과 전문의 상담을 통한 조기 개입 치료를 지원한다.


각 기관의 협력으로 아동·청소년 정신건강 서비스의 통합적 제공을 기대한다.


구리시정신건강복지센터 박선철 센터장은 “위기 아동·청소년이 정신건강을 회복하며 건강하게 학교생활을 이어갈 수 있도록 이번 협약을 체결하였다.”고 전했다.


지구덕 센터장은 “심리·정서적 문제로 학교 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대상자에게 출석 인정형 입원치료, 전문의 상담, 개별 치료 등 다양한 맞춤형 프로그램을 제공해 학생들이 복교 및 일상생활에 적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의지를 다짐했다.


차종회 구리시장 권한대행은 “이번 업무 협약을 발판으로 정신건강 위기에 처한 아동‧청소년이 건강한 성장 과정의 기회를 놓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뉴스출처 : 경기도구리시정신건강복지센터]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최명우 목사, 삶의 지혜는 해석하기 나름이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성용 기자 | ‘똑같은 상황임에도 어떤 프레임을 통해 상황을 인식하느냐에 따라 사람들의 행동이 달라진다’ 어느 날 오후 지하철 안에서 6살쯤 되어 보이는 한 남자아이가 이리 뛰고, 저리 뛰어다니며 소란을 피웠다. 아이의 보호자인 듯한 할머니는 아랑곳하지 않고 내버려 두고 있었다. 5분 이상 계속되자 승객들은 한두 마디씩 불평을 쏟아 놓기 시작했다. ‘요즘 할머니 밑에서 자라는 아이들은 버릇이 없어.’ ‘할머니가 그러니 애가 그렇지.’ ‘버릇없는 거 엄마 아빠는 알고 있느냐?’ 드디어 충고하기 시작했다. 좀 더 있다가 직접 화가 난 승객들을 할머니에게 대 놓고 말했다. ‘아이 좀 어떻게 해봐요.’ ‘공중도덕은 어릴 때부터 가르쳐야지.’ ‘좀 조용히 좀 갑시다.’ 불평, 불만, 짜증이 가득할 때 할머니의 조그만 목소리에서 나오는 한마디에 지하철 안은 쥐 죽은 듯했다. ‘이 아이 엄마, 아빠가 교통사고로 죽어서 지금 장례를 치르고 오는 길입니다.’ 설명이 필요 없는 힘 없는 한 마디였다. 그때 지하철 안에 있던 그 누구도 불평하거나 탓하는 사람은 없었다. 다만 그 아이가 뛰어다니고 소란을 피우는 것이 다행이라는 생각을 했다. 이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