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5.15 (일)

  • 맑음동두천 20.8℃
  • 맑음강릉 19.4℃
  • 맑음서울 20.3℃
  • 맑음대전 21.3℃
  • 맑음대구 22.5℃
  • 구름조금울산 17.7℃
  • 맑음광주 19.6℃
  • 구름많음부산 18.3℃
  • 맑음고창 18.1℃
  • 구름조금제주 19.1℃
  • 맑음강화 18.8℃
  • 구름많음보은 19.1℃
  • 맑음금산 19.2℃
  • 구름많음강진군 19.4℃
  • 맑음경주시 19.4℃
  • 구름많음거제 17.8℃
기상청 제공

김포문화재단, 시각예술분야 지역협업을 위한 걸음, 김포형 찾아가는 미술관 '함께, 전시' 참여단체 모집

URL복사

전시프로그램 제공자와 전시공간제공자 매칭 공모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희영 기자 | 김포문화재단은 2022년 찾아가는 미술관 사업 '함께, 전시'의 참여단체 모집을 지난 11일부터 김포문화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시작했다고 밝혔다.


찾아가는 미술관 '함께, 전시'는 재단 소장 작품을 활용하던 기존 전시에서 벗어나, 지역 미술관, 박물관, 갤러리 등 작품 소장단체의 기획 전시프로그램과 관내·외 유휴 공간 및 시민 생활공간을 활용하여 전시 특화 공간을 발굴하는 전시공간제공자 매칭하는 사업이다.


전시 공간 제공자는 공공의 이익을 목적으로 하는 공공 유휴 공간 및 시민생활공간이며, 전시프로그램 제공자는 작품을 소장하고 있는 관내 미술관·박물관, 갤러리, 대안공간 등이며, 갤러리와 대안 공간 등에서는 관내 지역작가와의 협업을 통한 기획 전시프로그램을 신청할 수 있다.


전시 공간 제공자는 5월 11일부터 17일까지, 전시프로그램 제공자는 5월 11일부터 23일까지 신청서를 접수해야 한다.


심의를 통해 선정된 전시프로그램 제공자는 선정된 전시공간에서 기획 전시프로그램을 2회, 연계프로그램을 1회 진행하는 운영금을 지원받게 된다.


김포문화재단은 찾아가는 미술관 '함께, 전시'를 통해 관내 유휴공간의 가동률을 높이고 일상의 갤러리화를 통해 전시 관람의 접근성을 높여 시각예술분야의 문턱을 낮추어 문화향유기회를 확대하고자 한다.


또한 전시연계프로그램을 통해 지역민이 경험할 수 있는 다양한 전시 콘텐츠도 제공하고자 한다.


[뉴스출처 : 경기도김포문화재단]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최명우 목사, 삶의 지혜는 해석하기 나름이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성용 기자 | ‘똑같은 상황임에도 어떤 프레임을 통해 상황을 인식하느냐에 따라 사람들의 행동이 달라진다’ 어느 날 오후 지하철 안에서 6살쯤 되어 보이는 한 남자아이가 이리 뛰고, 저리 뛰어다니며 소란을 피웠다. 아이의 보호자인 듯한 할머니는 아랑곳하지 않고 내버려 두고 있었다. 5분 이상 계속되자 승객들은 한두 마디씩 불평을 쏟아 놓기 시작했다. ‘요즘 할머니 밑에서 자라는 아이들은 버릇이 없어.’ ‘할머니가 그러니 애가 그렇지.’ ‘버릇없는 거 엄마 아빠는 알고 있느냐?’ 드디어 충고하기 시작했다. 좀 더 있다가 직접 화가 난 승객들을 할머니에게 대 놓고 말했다. ‘아이 좀 어떻게 해봐요.’ ‘공중도덕은 어릴 때부터 가르쳐야지.’ ‘좀 조용히 좀 갑시다.’ 불평, 불만, 짜증이 가득할 때 할머니의 조그만 목소리에서 나오는 한마디에 지하철 안은 쥐 죽은 듯했다. ‘이 아이 엄마, 아빠가 교통사고로 죽어서 지금 장례를 치르고 오는 길입니다.’ 설명이 필요 없는 힘 없는 한 마디였다. 그때 지하철 안에 있던 그 누구도 불평하거나 탓하는 사람은 없었다. 다만 그 아이가 뛰어다니고 소란을 피우는 것이 다행이라는 생각을 했다. 이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