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6.24 (금)

  • 흐림동두천 21.7℃
  • 흐림강릉 24.6℃
  • 흐림서울 22.1℃
  • 대전 23.5℃
  • 대구 23.2℃
  • 울산 23.6℃
  • 광주 23.2℃
  • 부산 22.3℃
  • 흐림고창 23.2℃
  • 천둥번개제주 24.3℃
  • 구름많음강화 20.6℃
  • 흐림보은 22.8℃
  • 흐림금산 22.6℃
  • 흐림강진군 23.3℃
  • 흐림경주시 23.6℃
  • 흐림거제 22.7℃
기상청 제공

울산

노옥희 울산교육감, 약수초 학부모, 교직원과 제85회‘시민과 만나는 교육감’행사 진행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욱환 기자 | 울산광역시교육청은 23일 약수초등학교에서 제85회‘시민과 만나는 교육감’행사를 가졌다.


이번 만남은 약수초등학교 학부모와 교직원 13명이 참여하여‘2025년 학교 이전 및 마을교육공동체 운영과 새로운 울산교육 정책’에 대해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약수초등학교는 현재 7학급(일반 6, 특수 1학급), 학생 수 62명의 작은 학교이며, 학교 교육여건 개선 및 북구 중산지구 학생 배치를 위해 북구 중산동 191번지 일원에 2025년 3월 이전 신축 설립(27학급 규모)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고 기존 학교시설은 북구마을교육공동체센터(가칭)로 변경될 예정이다.


마을교육공동체센터는 마을교육활동을 위한 다양한 교육공간을 구축하여 아이와 어른, 마을과 학교, 마을과 마을이 연결되어‘마을’이라는 장소가 아이와 어른들의 배움터이자 놀이터, 쉼터로 지역의 문화와 교육력을 강화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교육청 역점사업의 하나이다.


우리 교육청은 2021년 울주군 마을교육공동체거점센터(땡땡마을) 개관을 시작으로 2023년 동구 지역에 혁신교육지원센터를 설립 예정이며, 각 권역별 마을교육공동체센터 및 혁신교육지원센터 설립을 위해 중장기 계획을 수립 중에 있다.


더불어, 약수초의‘북구마을교육공동체센터’는 학교 이전 후 2026년 개관 전까지 세부 운영 방향을 수립하기 위해 약수초 학부모회와 지역주민, 학생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소통하고자 2023년부터 마을교육공동체 운영 TF팀을 구성하여 운영할 계획이다.


이날 참석한 학부모들은 약수초 이전 후 학생 관련 대책과 북구마을교육공동체센터의 향후 운영방안, 구군별 마을교육공동체센터 설립, 색깔있는 마을학교 사업 확대, 지자체 협력 온종일 돌봄체계 구축, 울산교육청의 새로운 교육 방향에 대해 질의하고 의견도 전달했다.


특히, 학교 이전 관련 학생들의 통학 문제와 북구마을교육공동체센터를 운영할 경우 약수초 학생들의 이용 방안 등에 대해 많은 관심을 보였다.


이에 노옥희 교육감은 “학교 이전으로 인한 불편 해소를 위해 통학 차량을 지원할 예정이며 관련 제기되는 다양한 문제도 약수초 이전 설립 TF팀과 적극적으로 소통하여 지원하고, 교사·학생·학부모의 요구사항을 최대한 반영하여 학생 중심, 교육공동체 중심의 배움터와 체험활동, 문화활동 등이 이뤄지도록 운영 방향을 수립할 예정이다”라고 했다.


또한, “울주군 마을교육공동체거점센터(땡땡마을)가 지역 주민들과 함께 활발하게 운영되는 것처럼 북구마을교육공동체센터도 ‘약수지역과 함께하는 온마을 교육’의 구심점이 될 수 있도록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뉴스출처 : 울산교육청]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동대문구, ‘한국 영화를 품다’ 답십리 영화의 거리 조성사업 완료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김민제 기자 | 1960년대 한국 영화의 황금기를 이끌었던 동대문구 답십리 촬영소 고개 일대가 한국 영화를 기념하는 영화의 거리로 탈바꿈했다. 동대문구는 촬영소사거리부터 답십리사거리까지 촬영소고개 일대를 한국 영화를 테마로 한 문화예술공간 ‘답십리 영화의 거리’ 조성사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동대문구 답십리 촬영소는 1964년부터 1969년까지 총 80여 편의 영화가 촬영되었던 한국 영화 촬영의 중심지로서 현재는 촬영소 고개와 촬영소 사거리 등 지명만 존재하고 있었다. 이에 동대문구는 60년대 한국 영화의 산실인 답십리 촬영소 일대의 향수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하여 영화를 테마로 하는 문화예술 복합공간을 만들기 위해 ‘답십리 영화의 거리 조성 사업’을 시작했다. [‘한국 영화와 함께 걷는 길’ 테마로 촬영소 고개 일대 보도 정비] 구는 촬영소 고개 일대를 ‘한국 영화와 함께 걷는 길’을 만들기 위해 노후보도 정비사업을 실시했다. 2019년 4월부터 11월까지 촬영소고개 연륙교에 ‘답십리 영화의 거리 조성’ 사업에 맞춰 경관 조명과 영화 필름을 형상화한 구조물을 설치하여 영화의 거리 조성사업의 첫 발을 내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