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8.15 (월)

  • 흐림동두천 28.1℃
  • 흐림강릉 30.6℃
  • 흐림서울 28.6℃
  • 흐림대전 30.1℃
  • 구름많음대구 32.3℃
  • 구름많음울산 31.5℃
  • 흐림광주 30.1℃
  • 구름많음부산 30.8℃
  • 구름많음고창 29.9℃
  • 구름많음제주 34.4℃
  • 흐림강화 27.6℃
  • 흐림보은 28.1℃
  • 구름많음금산 30.5℃
  • 흐림강진군 30.7℃
  • 구름많음경주시 33.0℃
  • 구름많음거제 28.9℃
기상청 제공

교육/복지

서울시, 에너지바우처 지원대상·금액 확대 …‘에너지 약자와의 동행’

저소득·취약계층 대상 전기·가스·등유 등 에너지비용 지원 사업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희영 기자 | 서울시는 최근 에너지 가격 상승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에너지 취약계층의 비용부담을 줄이기 위해 ‘2022년 에너지바우처’ 정부 지원사업에 대해 올해 한시적으로 지원대상을 확대하고, 지원단가도 인상했다고 밝혔다.


에너지바우처는 경제적 부담 등으로 에너지 이용에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취약계층에 전기·가스·지역난방 비용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기존에는 더위·추위 민감계층(노인, 장애인, 질환자 등) 중 생계·의료급여 수급자를 대상으로 지원했으나, 주거·교육급여 수급자도 올 연말까지 신청할 수 있도록 했다. 시는 기존 서울지역 지원대상인 14만 8천여 가구 외에 추가로 4만 4천여 가구가 혜택을 볼 것으로 예상했다.


지원금액은 세대원 수에 따라 1인 가구 13만 7천원, 2인 가구 18만 9천원, 3인 가구 25만 8천원, 4인 이상 가구 34만 7천원을 지원 받는다. 하절기 바우처는 9천원에서 4만원으로, 동절기 바우처는 11만 8천원에서 13만 2천원으로 가구별 평균 4만 5천원이 인상됐다.


신청방법은 누리집을 통해 온라인 신청 또는 주민등록상 거주지 동주민센터에서 방문 신청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동주민센터, 에너지바우처 콜센터, 에너지바우처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에너지바우처는 ‘요금차감’과 ‘국민행복카드’ 중 하나를 선택해 이용하면 된다. ‘요금차감’의 경우 신청 다음 달부터 전기·가스 등 고지서에서 자동 차감되며, ‘국민행복카드’를 발급받으면 등유·LPG·연탄 등을 직접 구입해 사용할 수 있다.


사용 기간은 기존과 변함없다. 하절기 바우처는 오는 9월 30일까지, 동절기 바우처는 10월 12일부터 내년 4월 30일까지 사용할 수 있다.


유연식 서울시 기후환경본부장은 “에너지바우처 사업 대상이 지원의 사각지대에 놓여 있던 주거·교육급여 수급자까지 확대된 것은 큰 의미가 있다”라며, “서울시는 지원 확대에도 수혜를 받지 못하는 시민이 없도록 적극적으로 홍보하는 등 약자와의 동행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출처 : 서울특별시]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정부, 어린이안전을 위한 교통‧식품 등 6대 역점 분야 발표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대희 기자 | 정부는 관계부처 합동으로 어린이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생활환경 개선 및 사회문화 조성을 위하여 「제1차 어린이안전 종합계획(2022~2026)」을 8월 12일 확정‧발표하였다. 2020년 5월에 제정된「어린이안전관리에 관한 법률」에 근거하여 처음으로 마련하게 되었다. 이번에 수립된 종합계획은 △교통안전, △제품안전, △식품안전, △환경안전, △시설안전, △안전교육 등 6대 분야 17개 과제로 구성되며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 교통안전 분야 > □ 안전하고 편리한 등‧하굣길 보행환경을 개선하고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안전시설물을 체계적으로 관리한다. ○ 차도와 보도가 분리되지 않은 도로에서 보행자 안전을 보장하기 위하여 보행자우선도로*를 지정하고, 보행로 설치가 곤란한 장소는 일방통행으로 지정한다. * 보행자우선도로로 지정되면 어린이 통행 우선권이 보장되고 차량은 서행‧일시정지 의무가 부여되며 안전표지‧보행친화적 도로포장 등 환경개선 ○ 어린이 보호구역 내 설치된 교통안전시설물(신호기 등)에 대한 적정성을 검증하고 어린이가 안전하게 승‧하차 할 수 있는 전용 정차구역을 활성화한다. ○ 어린이 보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