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9.25 (일)

  • 구름많음동두천 11.8℃
  • 흐림강릉 16.9℃
  • 구름많음서울 16.9℃
  • 흐림대전 15.8℃
  • 흐림대구 15.5℃
  • 흐림울산 16.1℃
  • 흐림광주 17.8℃
  • 흐림부산 19.0℃
  • 흐림고창 15.6℃
  • 흐림제주 20.3℃
  • 흐림강화 13.4℃
  • 흐림보은 13.2℃
  • 흐림금산 12.9℃
  • 흐림강진군 17.0℃
  • 구름많음경주시 12.9℃
  • 흐림거제 16.8℃
기상청 제공

교육/복지

고창군, 감염 취약시설 자가진단키트 배부로 집단감염 조기 차단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희영 기자 | 고창군이 코로나19 감염 취약시설 26개소에 자가진단키트 4천900여 개를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신속항원검사 자가진단키트는 지난 6일부터 순차적으로 배부를 시작했다. 640여 명의 취약시설 종사자는 추석 연휴를 보내고 휴가 복귀 전 검사를 실시해 음성을 확인한 후 출근한다. 타지역 방문이나 유증상, 확진자 접촉 시 수시로 자가진단 검사하여 감염 여부를 확인한다.


고창군은 요양시설로의 감염 확산을 막고 집단감염 발생을 방지하기 위해 감염 취약시설 방역관리를 강화해 왔다.


먼저 4차 접종 후 3개월이 지나지 않았거나 확진 후 45일 이내인 경우만 제하고 모든 종사자는 주 1회 PCR 선제 검사를 시행한다. 시설 내 필수 외래진료 목적 외 외출·외박이 금지되고 접족 면회는 비접촉 대면 면회로 전환한다.


외부강사 프로그램은 주·야간 보호센터에 한해서만 허용한다. 모든 구역을 1일 3회 10분 이상 환기시키고 주 1회 방역소독 조치를 실시한다. 종사자·입소자 전원 실내 마스크를 착용하고 지정좌석에서 간식과 식사를 제공한다.


심덕섭 고창군수는 “지역사회의 집단감염 확산 차단을 위해 감염 취약시설의 신속항원 진단검사, PCR 선제 검사 시행, 시설 내 환기 소독 등 방역관리를 더 강화하겠다.”며 “군민이 안심하고 건강한 일상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출처 : 전라북도 고창군]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1회용 컵 보증금제, 12월 2일부터 제주·세종 첫 시행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대희 기자 | 환경부(장관 한화진)는 9월 22일 오후 정부서울청사 본관에서 1회용컵 보증금제의 원활한 시행을 위한 제도 추진방안과 가맹점 등 소상공인 지원방안을 발표했다. 먼저, 1회용컵 보증금제 시행 시기는 예정대로 올해 12월 2일로 하되, 제주특별자치도와 세종특별자치시에서 선도적으로 시행하기로 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1회용품 없는 탈플라스틱 섬 구현'을 위한 정책의 일환으로 시행되는 이번 제도가 관광객 쓰레기로 몸살을 앓고 있는 제주도의 고질적 문제를 해결할 수단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세종특별자치시는 중앙부처 등 다수의 공공기관이 입주한 지역으로, 공공이 앞장서 1회용컵을 감량하면서 컵 회수·재활용을 촉진하여 '자원순환 중심도시'로 발돋움한다는 구상이다. 정부는 세종시 내 공공기관에 별도의 회수체계를 갖추지 못한 '보증금제 미적용 1회용컵' 반입 제한을 권고하여 이번 제도의 안착에 힘을 더하기로 했다. 선도지역에는 소비자들과 참여 매장에 강화된 혜택(인센티브)이 제공된다. 먼저, 소비자에게는 보증금제 대상 매장에서 테이크아웃용 다회용컵 사용 시 자체적으로 제공하는 할인혜택*에 버금가는 탄소중립실천포인트를 추가로 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