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9.24 (토)

  • 맑음동두천 21.7℃
  • 맑음강릉 26.0℃
  • 맑음서울 22.6℃
  • 구름조금대전 22.2℃
  • 맑음대구 22.8℃
  • 구름조금울산 23.1℃
  • 구름조금광주 23.0℃
  • 맑음부산 24.9℃
  • 구름많음고창 22.7℃
  • 구름많음제주 23.6℃
  • 맑음강화 21.8℃
  • 맑음보은 21.5℃
  • 맑음금산 21.3℃
  • 구름많음강진군 23.4℃
  • 맑음경주시 23.3℃
  • 맑음거제 22.9℃
기상청 제공

문화/예술

중구, 자원순환의 날 행사 '숨은보물마켓' 개최

버려지는 쓰레기 속, 나만의 보물을 발견하는 재미가 쏠쏠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김민제 기자 | 서울 중구는 자원순환의 날을 맞아 쓰레기 문제의 심각성을 알리고 재활용을 장려하고자 ‘숨은보물마켓’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9월 15일(목) 오후 5시부터 8시까지 청구역 3번 출구 쉼터에서 열리며, 주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프로그램은 자원순환 교육·체험·전시로 구성되어 있다. ▲주민이 직접 참여하는 중고물품장터 '금쪽이마켓' ▲투명페트병 15개를 기념품으로 교환하는 '9+6=15 교환소' ▲ 모양 때문에 상품성이 떨어지는 농산물을 장바구니를 가져온 주민에게 저렴하게 판매하는 '용기내마켓' ▲자투리 천을 활용한 '업사이클링 프로그램' 등을 통해 버려지는 쓰레기 속에서 나만의‘보물’을 발견할 수 있다.


구는 그간 자원순환 교육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주민대상 교육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해 왔다. 지난해 개관한‘쓰레기연구소 새롬’에서 실시한 자원순환 교육프로그램에는 영·유아부터 성인까지 600여명이 참여하여 환경 문제 해결에 동참했다.


매주 목요일 분리수거의 날에는 각 동 주민센터에서 투명페트병, 종이팩, 폐건전지 등의 재활용 쓰레기를 종량제봉투와 교환해주는 사업을 펼쳤다. 이 사업에 올 한해 1만 명의 주민이 참여하여 4만 매의 종량제봉투와 교환해 가는 등 높은 주민 호응을 이끌었다.


김길성 구청장은“코로나19를 겪으며 1회용 플라스틱 쓰레기가 넘쳐나 지구가 몸살을 앓고 있다”며“, 이번 행사가 환경 문제에 관심을 갖고, 쓰레기 감량에 동참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뉴스출처 : 서울특별시 중구]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