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11.30 (수)

  • 맑음동두천 -4.8℃
  • 맑음강릉 0.5℃
  • 맑음서울 -4.1℃
  • 구름많음대전 -2.8℃
  • 흐림대구 0.4℃
  • 구름많음울산 1.4℃
  • 구름많음광주 0.0℃
  • 흐림부산 1.9℃
  • 흐림고창 -2.2℃
  • 흐림제주 4.8℃
  • 맑음강화 -5.5℃
  • 맑음보은 -3.1℃
  • 구름조금금산 -2.9℃
  • 흐림강진군 0.5℃
  • 흐림경주시 0.8℃
  • 흐림거제 3.1℃
기상청 제공

국제

한국무역협회, 카자흐스탄, EU의 30개 핵심 광물 원자재 조만간 모두 EU에 수출 가능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형석 기자 | 카자흐스탄 산업·인프라개발부 차관은 17일(목) 열린 세미나에서 EU가 2020년 지정한 30개 핵심 광물 원자재를 조만간 모두 EU에 수출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지난 7일(월) EU와 카자흐스탄은 이집트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7)에서 양자 간 전략적 파트너십 협정을 체결, 광물 원자재의 안정적이고 지속가능한 개발, 친환경 수소 개발 및 배터리 공급망 구축 등 양자 간 친환경 및 디지털 전환 협력에 합의했다.


양측은 협력 로드맵 확정을 위해 12월 7일 정부 당국 및 민간 섹터가 참여하는 일련의 회의를 개최, 카자흐스탄 광산 섹터의 환경·사회·거버넌스(ESG) 경영, 디지털 지질학 등 연구 분야에 대한 공동 지원 방안 등을 주요 안건으로 협의할 예정이다.


이의 준비를 위해 EU를 방문 중인 카자흐스탄의 마랏 카라바예프 차관은 EU가 2020년에 핵심 원자재 광물로 지정한 30개의 광물을 조만간 모두 공급할 수 있을 것이라 언급했다.


EU는 2020년 베릴륨, 탄탈룸 등 30개 희토류 광물을 핵심 광물 원자재로 지정, 안정적 공급망 확보를 추진했다.


카라바예프 차관은 30개 광물 가운데 현재 자국에서 16개 광물이 생산되고 있으며, 9개 광물은 매장량이 확인되었고, 나머지 5개 광물은 매장 사실은 확인되었으나 매장량 여부는 추가 확인이 필요한 상태라고 설명했다.


또한, 현재 카자흐스탄에 Arcelor Mittal, Glencore, Fortescue, Rio Tinto 등 대기업이 활동 중이며, 이번 협정을 계기로 EU와 신기술 개발 및 협력 강화가 기대된다고 강조했다.


카자흐스탄 기술전망센터 대표는 수년 내 자국이 코발트와 니켈 최대 생산국으로 도약하고, 탄탈룸 생산 등 구소련 기술을 활용, 광물 원자재 개발을 더욱 가속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특히, 카자흐스탄이 단순 광물 원자재 수출국이 아닌, 베릴륨, 탄탈룸, 티타늄 등 항공산업 부품 수출국으로 발돋움할 것이라며, 채굴, 수출에서 가공산업으로 확대 계획을 시사했다.


한편, EU 집행위 관계자는 '유럽 핵심 광물원자재법(European Critical Raw Materials Act)'을 내년 3월 제안할 예정이며, 카자흐스탄과의 광물 원자재 협력이 친환경 전환이라는 광물 원자재법의 정신과 일치한다고 강조, 협력 확대에 대한 기대감을 표명했다.


[뉴스출처 : 한국무역협회]




배너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