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3.01 (금)

  • 맑음동두천 -1.8℃
  • 구름많음강릉 0.4℃
  • 맑음서울 -1.2℃
  • 맑음인천 -1.7℃
  • 맑음수원 -0.6℃
  • 구름조금청주 0.8℃
  • 구름많음대전 0.2℃
  • 구름많음대구 3.7℃
  • 구름조금전주 1.5℃
  • 구름조금울산 3.6℃
  • 맑음광주 2.4℃
  • 구름많음부산 3.9℃
  • 구름많음여수 4.6℃
  • 구름많음제주 6.9℃
  • 맑음천안 0.2℃
  • 구름많음경주시 2.2℃
  • 구름조금거제 3.3℃
기상청 제공

국제

국토교통부 이원재 제1차관, “우크라이나 재건협력 강화하기로”

24일 우크라이나 제1부의장과 우크라이나 재건사업 협력 논의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형석 기자 | 이원재 국토교통부 제1차관은 11월 24일 오후 13시 30분 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자원공사(KIND)에서 우크라이나 의회 제1부의장올렉산드르 코르니옌코(Oleksandr KORNIYENKO) 등 의원 4명을 만나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이후 양국간 우크라이나 재건복구 협력 방안에 대해 긴밀하게 논의하였다.


먼저, 이원재 차관은 “한국과 우크라이나는‘92년 외교관계를 수립 이래, 올해 수교 30주년을 맞는 뜻깊은 해인데 우크라이나가 러시아 침공으로 전후 복구계획을 논의하는 것이 가슴 아프게 생각하며 하루 빨리 우크라이나의 평화가 찾아오길 바란다.”라고 언급했다.


이 자리에서 이원재 차관은 한-우크라이나 수교가 올해로 30주년을 맞이하는 뜻깊은 해인데 러시아 침공으로 전후 복구계획을 논의하는 것이 가슴 아프게 생각하며 조속히 우크라이나의 평화가 찾아오길 바란다고 언급했다.


또한 한국 정부는 우크라이나에 계속적 인도적 지원과 함께 전후 추진될 우크라이나 재건사업에도 적극 참여하고 지원할 계획임이라고 밝혔다.


이번 방한한 우크라이나 코르니옌코 제1부의장은 “우크라이나는 여전히러시아와 전쟁 중이나, 파괴된 인프라를 신속히 복구할 계획으로 있어, 한국 정부의 인프라 기술과 경험을 공유하고 싶다.”고 언급하며, “우크라이나 국가재건위원회 실무그룹에 재건 분야별 한국 전문가 참여가 필요하고, 장기적으로 국토종합계획, 주거안정, 물류시스템 운영, 인프라구축(도로, 철도, 항공 등) 등 법·제도 및 시스템 구축을 위해 한국의 경험과 정보가 필요하다.”고 하면서 협조를 요청하였다.


이에 이원재 차관은 현재 우리 정부와 우크라이나(인프라부)가 우크라이나 재건 관련 인프라 분야별(도로, 철도, 항공 등) 전문가 회의를 적극 참여 중이며, 우크라이나측이 국가재건위원회 실무그룹에 한국 전문가를 초청하면 적극 참여하고, 한국의 성공적인 제도·시스템 정보, 기술 및 노하우를 공유하면서 우크라이나 재건을 위해 적극적 협력 하겠다.”고 밝혔다.


이원재 차관은 현재 추진 중인 과거 재건사업 경험을 기반으로 국토부는 외교부와 공조를 통해 업계 및 공기업 간 긴밀히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우크라이나 재건사업에 선도적으로 참여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이 차관은 개인적으로 평소 존경하는 이순신 장군에 관한 영문 위인전 책을 우크라이나 제1부의장에게 선물하면서, 현재 우크라이나도 이러한 전쟁 위기 상황에서 훌륭한 리더십과 애국심, 항전의지를 통해 앞으로 전승과 평화가 있기를 기대한다고 언급했다.


[뉴스출처 : 국토교통부]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2024 강진청자축제 ‘체험 그리고 감동’ 3월 3일까지 열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기자 | 삼일절 연휴와 함께 시작되는 춘삼월, 꽃샘 추위 속에서도 겨울보다는 봄 가까이에서 귀하신 몸, 홍매화도 보고 유채꽃도 즐기며 청자의 고유한 문화를 오감으로 체험할 수 있는 ‘강진청자축제’가 강진군 대구면 고려청자박물관 일대에서 3월 3일까지 열린다. 청자축제는 1996년부터 지금까지 국가 지정 최우수축제 15회, 대표 축제 2회, 집중 육성 축제 5회 등에 선정돼 왔으며, 고등학교 교과서에 이어 중학교 교과서에도 수록된 대한민국 대표 축제이다. 강진은 고려청자의 본산으로 대한민국에 현존하는 청자요지의 50%인 188개소가 지표 조사로 남아있다. 기술과 미학의 극치, 고려청자를 만나러 삼일절 연휴에는 ‘강진청자축제장’으로 떠나보자. 축제장 서문 입구(마량 방향)에 도착하면 미니열차가 기다린다. 오전 10시부터 30분 간격으로 출발하며, 총 5량의 말 그대로 미니열차가 축제장을 한바퀴 돌아준다. 소요 시간은 12~13분이며 이용료는 1인당 2천원이다. ‘강진에 올래? 청자랑 놀래!’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청자 축제의 다양한 체험 거리 가운데 으뜸은 단연 ‘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