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3.01.31 (화)

  • 흐림동두천 1.6℃
  • 맑음강릉 8.5℃
  • 흐림서울 2.4℃
  • 맑음대전 5.3℃
  • 구름많음대구 4.9℃
  • 구름많음울산 7.7℃
  • 맑음광주 6.3℃
  • 구름조금부산 6.7℃
  • 구름많음고창 7.6℃
  • 맑음제주 12.1℃
  • 흐림강화 1.8℃
  • 맑음보은 3.6℃
  • 구름많음금산 5.4℃
  • 맑음강진군 7.1℃
  • 구름많음경주시 8.2℃
  • 맑음거제 6.9℃
기상청 제공

스포츠

박항서감독, 베트남과 아름다운 이별...동남아월드컵 준우승

베트남, 미쓰비시일렉트릭컵 결승전서 태국에 아쉽게 패배
박항서감독, 이번 대회 끝으로 베트남과 5년간 동행 마무리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창주 기자 |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팀이 ‘미쓰비시일렉트릭컵(동남아 월드컵)’ 결승전에서 태국에 아쉽게 졌다. 5년간 베트남 대표팀 선수들과 동고동락하며 팀을 가다듬어 온 박 감독은 마지막 대회 ‘준우승’이라는 성적과 함께 지휘봉을 내려놓게 됐다. 베트남 축구를 한 단계 끌어올렸다는 평가를 받는 박 감독은 “이제 베트남을 열렬히 응원하는 팬으로 남겠다”라며 마지막 인사를 건넸다.

 

베트남은 현지 시각 16일 태국 탐마삿 스타디움에서 열린 미쓰비시컵 결승 2차전 태국과의 원정 경기에서 0-1로 졌다. 앞서 13일 홈에서 2-2로 비겼던 베트남은 두 경기 합계 2-3으로 밀려 우승컵을 내줬다.

 

원정 다득점에서 밀리는 베트남은 경기 초반 공세를 취했으나 태국에 선제골을 허용했다. 티라톤 분마탄은 전반 24분 강력한 오른발 중거리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태국은 전체적인 라인을 내리는 등 일찌감치 뒷문을 걸어 잠그고 버텼다.

 

베트남은 파상공세를 펼쳤으나 태국의 골문을 쉽사리 열리지 않았고, 경기는 결국 0대 1로 마무리됐다. 1·2차전 점수 합계 2대 3으로 앞선 태국은 미쓰비시컵 우승을 차지했다. 통산 7번째 우승이다.

 

이날은 5년 가까이 베트남 대표팀을 지휘한 박항서 감독의 마지막 경기였다. 박항서 감독은 앞서 베트남축구협회와 상호 합의를 통해 계약 연장을 하지 않기로 했다. 계약 기간은 오는 31일 만료된다.

 

박항서 감독은 경기 후 "베트남 국민과 축구 팬들에게 꼭 우승 선물을 드리고 싶었는데, 그러지 못해 죄송하다"라면서, "사랑하는 선수들과 더는 같이 할 수 없는 게 가장 아쉽고 마음이 아프다"라고 말했다.

 

박항서 감독은 2017년부터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을 맡았다. 베트남 사령탑 부임 이후, 매 대회 팀의 역대 최고 성적을 경신, 베트남 남자 축구에서 역사에 남을 업적을 세웠다.

 

첫 대회인 2018년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챔피언십에서 역대 최고 성적인 준우승을 거둔 데 이어 2018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 게임에선 팀을 4강으로 이끌었다. 이 모두 베트남 축구 역사상 최고 성적이었다.

 

박항서호의 신화는 계속됐다. 2018년 미쓰비시컵 전신인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에서 우승을 차지했고, 2019년 동남아시안게임(SEA)에서 60년 만에 베트남을 우승으로 이끌었다.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예선에서도 베트남을 사상 첫 최종예선으로 이끈 데 이어 중국을 상대로 첫 승리까지 거뒀다.

 

박항서 감독은 자신의 거취에 대해서는 "이별의 아픔을 잘 극복하고 미래를 개척하는 것도 삶의 중요한 방향이다"라면서 아직 결정하지 않았다고 언급했다.




배너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안양과천교육지원청, 교육복지안전망센터 개소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주기범 기자 | 안양과천교육지원청은 교육복지 사각지대를 발굴하고 학생 맞춤 통합지원을 위한 ‘교육복지안전망센터’ 개소식을 1월 31일에 가졌다. 교육복지안전망사업은 교육지원청이 중심이 되어 교육취약 학생에게 필요한 복지서비스를 지역과 연계하여 통합적·맞춤형으로 지원하는 교육복지지원 시스템이다. 안양과천교육지원청은 청사 내 5층에 교육복지안전망센터를 개소하여 학생 맞춤 지원을 위한 상시 협의 공간을 확보함으로써 교육지원청·학교·지역기관의 협력체계가 공고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2021년부터 교육부 시범사업으로 추진한 안양과천 교육복지안전망사업은 ‘가족성장놀이터’, 주거개선 프로젝트 ‘찾아가는 정리튜터’ 등 지역기관과의 공동사업을 추진해왔다. 또한 ‘우리아이 안심마을 지도’, ‘학생성장지원가이드’를 제작·배포하여 학생, 학부모, 교사의 복지서비스 접근성을 높이는 데 주력해 학교와 학부모, 지역사회로부터 만족도 높은 사업으로 평가받고 있다. 김경관 교육장은 “교육복지안전망센터가 든든한 교육복지 울타리로서 모든 학생들이 꿈꾸는 대로 스스로 자기 삶을 주도할 수 있도록 사업을 확대하고 교육복지 내실화를 위해 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