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3.01 (금)

  • 맑음동두천 -2.5℃
  • 맑음강릉 -0.2℃
  • 맑음서울 -1.9℃
  • 맑음인천 -2.3℃
  • 맑음수원 -1.3℃
  • 맑음청주 0.2℃
  • 맑음대전 -0.6℃
  • 구름많음대구 3.2℃
  • 맑음전주 0.9℃
  • 연무울산 3.6℃
  • 구름조금광주 1.7℃
  • 박무부산 4.0℃
  • 구름조금여수 3.9℃
  • 구름많음제주 6.2℃
  • 맑음천안 -0.4℃
  • 구름많음경주시 2.0℃
  • 구름많음거제 4.2℃
기상청 제공

문화/예술

송파구 호수에서 벚꽃과 전시회, 두 마리 토끼 잡으세요!

벚꽃 피는 계절, 호수의 아름다운 풍경과 함께 한 편의 동화가 담긴 작품 감상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박해리 기자 | 송파구가 송파나루 공원 내 위치한 ‘문화실험공간 호수’에서 벚꽃시즌 특별기획전시 '토끼의 정원'展을 오는 5월 7일까지 무료로 개최한다.


이 전시공간에서 서울 유일의 자연형 호수 벚꽃길의 풍경을 만끽하며 동시에 문화예술도 즐길 수 있는 일석이조의 이점을 누릴 수 있다.


이번 전시는 2023년 계묘년의 해를 맞아 ‘토끼’를 주인공으로 담아냈다. ‘달나라에서 토끼가 땅으로 내려와 벚꽃 길을 따라 봄의 정원을 뛰어논다’는 한 편의 동화를 작품으로 구현했다.


전시에 참여한 청년 예술가는 김명, 성다솜, 이예진, 전유리 총 4명으로, 입체조형, 페이퍼 아트 콜라주, 색연필화, 동양화 등 각양각색의 매력을 가진 59점의 작품을 통해 다채로운 정원의 모습을 선보인다.


특히, ‘호수 벚꽃축제’ 기간인 4월 5일부터 9일까지는 전시실 3층 라운지에서 벚꽃시즌 참여 프로그램과 토끼의 정원 포토존을 운영한다. 나만의 토퍼 만들기 프로그램 진행과 함께, '토끼의 정원'에 방문해 벚꽃과 기념사진을 남길 수 있도록 곳곳에 포토부스와 포토존도 설치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전시는 전시장에 방문하는 어린이들이 즐길 수 있는 연계 체험 활동 '내 손으로 만드는 토끼의 정원'도 기획했다. 미술 강사와 함께 전시에 대한 해설을 듣고, 전시를 관람한 뒤 꽃과 토끼 모양의 ‘팝업 엽서카드 만들기’ 미술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으로 아이들에게 특별한 선물이 될 것이다.


서강석 송파구청장은 “벚꽃이 피는 아름다운 계절, 온가족이 나들이를 즐기고 한 편의 동화 같은 전시를 관람하시길 바란다.”며 “구민 누구나 문화 예술을 즐기고 풍요로운 삶을 만끽할 수 있는 문화와 예술이 흐르는 송파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뉴스출처 : 서울특별시 송파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2024 강진청자축제 ‘체험 그리고 감동’ 3월 3일까지 열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기자 | 삼일절 연휴와 함께 시작되는 춘삼월, 꽃샘 추위 속에서도 겨울보다는 봄 가까이에서 귀하신 몸, 홍매화도 보고 유채꽃도 즐기며 청자의 고유한 문화를 오감으로 체험할 수 있는 ‘강진청자축제’가 강진군 대구면 고려청자박물관 일대에서 3월 3일까지 열린다. 청자축제는 1996년부터 지금까지 국가 지정 최우수축제 15회, 대표 축제 2회, 집중 육성 축제 5회 등에 선정돼 왔으며, 고등학교 교과서에 이어 중학교 교과서에도 수록된 대한민국 대표 축제이다. 강진은 고려청자의 본산으로 대한민국에 현존하는 청자요지의 50%인 188개소가 지표 조사로 남아있다. 기술과 미학의 극치, 고려청자를 만나러 삼일절 연휴에는 ‘강진청자축제장’으로 떠나보자. 축제장 서문 입구(마량 방향)에 도착하면 미니열차가 기다린다. 오전 10시부터 30분 간격으로 출발하며, 총 5량의 말 그대로 미니열차가 축제장을 한바퀴 돌아준다. 소요 시간은 12~13분이며 이용료는 1인당 2천원이다. ‘강진에 올래? 청자랑 놀래!’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청자 축제의 다양한 체험 거리 가운데 으뜸은 단연 ‘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