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5.18 (토)

  • 맑음동두천 24.7℃
  • 맑음강릉 31.4℃
  • 맑음서울 25.8℃
  • 맑음인천 23.0℃
  • 맑음수원 24.9℃
  • 맑음청주 26.3℃
  • 맑음대전 26.6℃
  • 맑음대구 28.5℃
  • 맑음전주 27.4℃
  • 맑음울산 27.7℃
  • 맑음광주 27.4℃
  • 맑음부산 23.1℃
  • 맑음여수 23.1℃
  • 맑음제주 23.9℃
  • 맑음천안 26.1℃
  • 맑음경주시 29.7℃
  • 맑음거제 24.5℃
기상청 제공

문화/예술

도봉구, '제1회 어린이안전박람회' 개최…어린이 안전 도시로 거듭

생활안전, 교통안전 등 6대 분야별 안전으로 구성된 다채로운 체험공간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박해리 기자 | 도봉구는 오는 5월 3일부터 4일까지 도봉구청(광장, 청사 내)에서 ‘아이들의 건강한 성장과 밝은 미래’라는 주제로 '제1회 도봉구 어린이안전박람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도봉구 어린이안전박람회는 민선8기 구민 모두가 안전한 ‘안전‧안심도시 도봉’을 위해 올해 처음으로 추진되는 어린이 안전체험 행사로서 아이들에게는 올바른 안전의식을 확립하게 하고, 더 나아가 구의 안전문화 진흥을 위해 마련된 뜻깊은 행사다.


이번 행사에는 도봉소방서와 도봉경찰서를 비롯해 대한적십자사, 서울교통공사, 한국교통안전공단, 한국승강기안전공단, 한국원자력안전재단 등 7개의 유관기관과 도봉구 지역자율방재단, 도봉구 의용소방대 등 2개 재난안전단체가 참여하며, 도봉구청 잔디광장과 구청사 내부에서 2일간 진행될 예정이다.


프로그램은 생활안전, 교통안전, 자연재난안전, 사회기반체계안전, 범죄안전, 보건안전 등 6대 분야별 안전체험과 20여 개 체험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행사 참여기관에서 마련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안전 교육 등을 체험할 수 있다.


세부 프로그램으로는 △생활안전 7개(승강기안전체험·교육, 완강기탈출 체험, 산악안전 체험 등) △교통안전 3개(교통안전퀴즈 미로체험 및 ox퀴즈이벤트, 싸이카탑승체험 등) △자연재난안전 3개(화재 및 지진체험, 소방관 체험 등) △사회기반체계안전(방사능 안전) 2개(생활방사선 측정, 뢴트겐 실험) △범죄안전 1개(미아방지 지문등록 서비스) △보건안전 2개(심폐소생술 관련 콘텐츠) △기타안전 4개(VR화재체험, 전동차모양 종이접기, 소방모자 및 안전뱃지 만들기) 등이 있다.


이 외에도 오언석 도봉구청장의 축사와 안전단체 및 어린이 대표 등이 함께하는 안전다짐식이 5월 3일에 열릴 예정이며, 구청사 내부에는 안전사고 행동매뉴얼과 안전사고 사례 전시 등 다양한 안전문화 프로그램이 펼쳐질 예정이다.


오언석 도봉구청장은 “다양한 안전 체험을 한자리에서 즐길 수 있는 도봉구 어린이안전박람회에 구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지역 사회에 안전문화가 한층 더 확산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뉴스출처 : 서울특별시 도봉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SNS 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교촌치킨 , 널부러진 닭 위생 관리 '논란'... 본사는 책임 전가?

데일리연합 (아이타임즈M 월간한국뉴스신문) 곽중희 기자 | 최근 교촌치킨의 한 가맹점에서 발생한 위생 관리 문제가 인터넷 카페와 온라인 뉴스 제보 플랫폼 제보팀장을 통해 알려진 후 교촌치킨에 대한 소비자들의 비난이 점점 거세지고 있다. 제보팀장에 따르면, 지난 3월 서울에 위치한 교촌치킨의 한 점포에 방문해 치킨을 사려던 제보자 A씨는 닭들이 매장 바닥 위 비닐봉지 위에 널브러져 있었고 직원들이 그 닭들을 양념하고 튀기는 현장을 목격했다. 충격을 받은 제보자는 이 사실을 알리고자 한 인터넷 카페에 올렸고 이후 교촌치킨 담당자가 찾아와 글을 내려달라며 봉투에 교촌치킨 쿠폰 10장과 현금을 줬고 결국 카페에 올린 글은 내려가게 됐다. 데일리연합 취재 결과, 이번 사건에 대해 교촌치킨 관계자는 "먼저 (제보팀장이 배포한 내용에서) 사실이 아닌 부분을 짚고 넘어가야 한다"며 "카페에 올라간 글을 삭제해달라는 요청은 하지 않았으며, 쿠폰과 소액의 현금은 단지 충격을 받았을 제보자분께 죄송한 마음에 소액의 성의를 표현해 드린 것뿐"이라고 해명했다. 이어 "제보자의 요구대로 해당 가맹점에 대한 제재로 영업정지(3일)과 특별교육 입소(2일) 등 강력한 조치를 취했다. 안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