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5.23 (목)

  • 맑음동두천 21.6℃
  • 맑음강릉 30.0℃
  • 맑음서울 22.5℃
  • 맑음인천 18.1℃
  • 맑음수원 20.0℃
  • 맑음청주 24.7℃
  • 맑음대전 25.3℃
  • 맑음대구 29.1℃
  • 맑음전주 21.9℃
  • 맑음울산 23.0℃
  • 맑음광주 24.0℃
  • 맑음부산 21.1℃
  • 맑음여수 23.1℃
  • 구름많음제주 21.7℃
  • 맑음천안 22.5℃
  • 맑음경주시 28.8℃
  • 맑음거제 23.6℃
기상청 제공

국제

대구 홍준표 시장, 두바이·싱가포르·조호주 출장

시장, 시의회 의장 등 대구광역시 대표단 두바이·싱가포르·조호주 방문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형석 기자 | 홍준표 대구광역시장과 이만규 대구광역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대구시 대표단 일행은 대구 미래 50년 밑그림을 위해 5월 17일부터 24일까지 두바이(아랍에미리트), 싱가포르, 조호주(말레이시아) 출장길에 오른다.

 

대구광역시 대표단의 이번 일정은 지난 4월 통과된 ‘대구경북통합신공항특별법’을 계기로 본격적으로 추진하게 될 통합신공항 건설사업을 위한 발전전략을 구상하고, 하늘길로 세계와 경쟁하는 글로벌 도시 대구 건설의 토대를 마련한다는 큰 비전하에 추진하게 됐다.

 

주요 일정으로는 두바이에서는 지역기업의 중동·아프리카 시장 진출 기회를 확대하기 위한 ‘중동 최대 온라인 플랫폼 기업인 눈닷컴사와의 업무협약 체결(18일)’, 두바이 대규모 개발 프로젝트에 대한 설명과 질의응답으로 진행되는 ‘두바이 공공주도형 개발방식 설명회’와 UAE 항공무역의 거점인 두바이 공항 프리존 시찰(19일)이 있으며, 싱가포르에서는 신공항 건설과 운영 현황에 대한 노하우와 경험을 공유할 창이공항그룹 부회장 면담(22일), 마지막으로 말레이시아 조호주의 주도(州都)인 조호바루시와 우호협력도시 협약 체결(23일)도 예정돼 있다.

 

먼저 중동 최대 온라인 플랫폼기업인 눈닷컴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지역기업의 중동·아프리카 시장 진출의 교두보를 마련할 계획이다. 눈닷컴사는 사우디 국부펀드와 중동 최대 부동산 개발업체인 이마르(EMAAR)의 합작투자기업으로, 중동의 아마존으로 불리며 중동과 아프리카 권역에 걸쳐 최대규모의 유통채널을 보유하고 있는 온라인 플랫폼 기업이다. 이번에 체결하게 될 업무협약은 지역 기업의 수출 판로를 확보하고 현지 시장의 온라인 판매사업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그리고 두바이 대표 부동산 개발사의 유력 관계자가 발제자로 나서는 두바이 공공주도형 개발방식 설명회에서는 글로벌 비즈니스, 첨단산업 중심도시로 성장한 두바이의 공공주도형 개발방식에 대한 설명과 함께 후적지 개발을 위한 협력 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갖는다.

 

또한 아랍에미리트 항공무역의 거점인 두바이 공항프리존(DAFZ)을 방문해 개발과정과 운영 현황을 꼼꼼히 살펴볼 계획이다.

 

아울러 싱가포르에서는 대구공항과 마찬가지로 민군겸용 공항이지만 커퓨타임(제한시간) 없는 항공기 운영을 통해 글로벌 물류허브공항으로 발돋움하고 있는 창이공항을 방문한다. 창이공항그룹 부회장과의 면담을 통해 그간 쌓아온 창이공항만의 노하우와 경험을 공유하고 대구경북통합신공항의 성공적인 운영을 위한 협력 방안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아시아 지역의 신흥시장인 말레이시아의 떠오르는 도시이자 조호주의 주도(州都)인 조호바루시를 방문한다. 먼저 조호주의 술탄과 환담을 나누고, 조호바루시장과의 면담, 양 도시 간 우호협력도시 협정을 체결한다. 특히 대구광역시 ABB산업과 미래신산업분야 등에서 활발한 교류와 협력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홍준표 대구광역시장은 “대구경북통합신공항을 첨단여객물류복합공항으로 건설하고 인근 산업단지는 항공수출입이 가능한 미래첨단사업을 중심으로 한 에어시티로 조성할 계획이다. 또한, 500만평의 공항 후적지에는 글로벌 관광, 상업, 첨단연구개발단지로 조성하여 대구 경제의 성장엔진이 되도록 하겠다. 이번 출장에서 얻는 경험과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대구 지역의 건국 이래 최대 사업인 신공항건설사업의 성공적인 운영을 통해 대구의 굴기, 대구경북의 비상을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뉴스출처 : 대구시]




배너

배너
배너

SNS 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국토교통부, 기후변화 대응 및 교통혁신 등 글로벌 공조 강화

데일리연합 (아이타임즈M 월간한국뉴스신문) 최형석 기자 | 국토교통부는 5월 21일 벨기에 브뤼셀에서 열린 제2차 한-EU 고위급 교통협력회의에 참석했다. 백원국 2차관과 마그다 콥친스카(Magda Kopczynska) 유럽연합 집행위원회 교통총국장은 교통협력회의에서 우크라이나 사태와 홍해위기 등 글로벌 현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또한, 한-EU 항공 파트너십 프로젝트, 항공‧해운·육상운송 분야 탄소중립 전략 등에 대해서도 심도 있게 토론했다. 국토교통부는 ‘글로벌 위기 극복과 기후변화 대응이라는 시대적 흐름 속에서 교통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EU와 함께 모색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인 교류를 이어 나가자’라고 제안했다. 마그다 콥친스카 교통총국장은 “당면과제와 해결의지에 대해 깊은 공감대를 형성한 만큼, 앞으로 협력 관계를 더욱 공고히 다져 나가자”라고 화답했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5월 22일부터 이틀간 독일 라이프치히에서 ‘교통의 친환경화’를 주제로 개최된 ’24년 국제교통포럼(ITF) 교통장관회의에도 참석했다. 회의를 통해 기후변화 대응과 우크라이나 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