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6.09 (일)

  • 구름많음동두천 14.6℃
  • 구름많음강릉 17.9℃
  • 박무서울 18.1℃
  • 안개인천 17.8℃
  • 박무수원 17.5℃
  • 구름많음청주 20.7℃
  • 흐림대전 19.0℃
  • 대구 18.7℃
  • 구름많음전주 19.7℃
  • 울산 18.4℃
  • 구름많음광주 18.6℃
  • 부산 18.8℃
  • 여수 18.8℃
  • 제주 19.6℃
  • 구름많음천안 18.7℃
  • 흐림경주시 18.8℃
  • 흐림거제 18.6℃
기상청 제공

교육/복지

윤석열 대통령, 한-우크라이나 정상회담

윤석열 대통령 "우크라이나 평화·일상 회복할 때까지 함께 할 것"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김준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5. 21 오후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우크라이나 정세와 지원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대통령은 대한민국은 자유와 국제연대, 규범에 입각한 국제질서를 중시한다면서, 우크라이나에 대한 연대와 지지 입장을 다시 한 번 확인했습니다. 그리고 한국 정부는 앞으로도 국제사회와 긴밀한 협력 하에 우크라이나에 대한 외교적, 경제적, 인도적 지원을 포함해, 우크라이나가 필요로 하는 지원을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한국 정부가 자유세계와 연대해 우크라이나 국민의 자유를 보장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해 주고 있는 데 대해 사의를 표하고, 앞으로 우크라이나 전쟁을 조속히 종식시키고, 평화를 달성하기 위해 한국과 협력을 더욱 확대해 나가기를 바란다고 했다.


또한, 젤렌스키 대통령은 그간 한-우크라이나 정부 간 긴밀한 협의를 통해 한국 정부가 의약품, 발전기, 교육용 컴퓨터 등 우크라이나가 긴급히 필요로 한 인도적 지원 물품을 적시에 지원해 준 데 대해 감사하다고 말하고, 앞으로도 추가적인 비살상물품 지원을 희망한다고 했다.


이에 대통령은 지뢰제거 장비, 긴급후송차량 등 현재 우크라이나가 필요로 하는 물품을 신속히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두 정상은 우크라이나 전후 재건 복구를 위한 양국 간 협력의 필요성에도 공감하고, 우수한 한국 기업들이 우크라이나 재건 사업에 참여해 우크라이나의 신속한 전후 복구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필요한 지원을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우크라이나 전쟁이 장기화하는 가운데 우크라이나에 대한 국제사회의 지원이 더 중요해지고 있다고 강조했으며, 이에 대통령은 대한민국은 우크라이나 국민이 평화와 일상을 회복할 때까지 함께 할 것이라고 했다.


[뉴스출처 : 대통령실]




배너

배너
배너

SNS 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