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6.15 (토)

  • 흐림동두천 22.8℃
  • 구름많음강릉 25.6℃
  • 흐림서울 24.0℃
  • 흐림인천 22.5℃
  • 흐림수원 22.0℃
  • 구름많음청주 24.8℃
  • 대전 24.5℃
  • 맑음대구 25.8℃
  • 구름많음전주 24.4℃
  • 맑음울산 22.1℃
  • 구름많음광주 24.5℃
  • 구름조금부산 23.1℃
  • 구름많음여수 23.4℃
  • 구름많음제주 24.3℃
  • 구름많음천안 22.5℃
  • 맑음경주시 23.5℃
  • 구름많음거제 22.9℃
기상청 제공

생활/건강

문화체육관광부, 대한민국, ‘2023년 미술주간’으로 풍덩!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기자 | “올해도 미술에 풍덩! '미술주간'이 돌아왔습니다!”

 

올해 주제는 ‘미술에 빠진 대한민국’.

최근 주목받고 있는 ‘키아프(Kiaf)&프리즈 서울(Frieze Seoul 9. 6.~10.)’에 맞춰 한국 차세대 작가를 소개하는 행사를 강화하고, 기존 미술관 외에 상시 유동 인구가 많은 공항과 백화점, 도서관 등 전시 공간을 확장합니다.

 

모두가 ‘미술주간’을 즐길 수 있도록 준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만나보세요!

 

문화체육관광부는 예술경영지원센터와 함께 9월 1일(금)부터 9월 11일(월)까지 ‘미술에 빠진 대한민국’을 주제로 전국 각지에서 ‘2023 미술주간’을 개최합니다.

 

◆ 한국미술을 이끌 차세대 작가 소개를 강화했습니다.

 

키아프&프리즈 서울 아트페어에 맞춰 주목해야 할 한국 차세대 작가를 발굴하고 소개하는 행사를 강화했습니다.

 

기존 미술관 외에도 공항과 백화점, 도서관 등으로 전시 공간을 확장해 관람 접근성을 높이고 차세대 작가 프로모션 전시 9개와 함께 작가와의 대화, 교류 행사 등 특별 프로그램도 진행합니다.

 

◆ 전국에서 소규모 아트페어 ‘미술장터’가 열립니다.

 

테이블에서 미술작품을 주문하는 방식의 장터, 성격유형검사(MBTI) 결과에 맞춰 작품을 제안하는 방식의 장터, 190년 된 한옥에서 만나는 ‘고택 아트 페스타’ 등 특색 있는 장터들을 운영하며 작가 총 6백여 명의 작품 6천여 점을 선보입니다.

 

◆ ‘미술여행’ 프로그램의 규모를 확대했습니다.

 

지난해 관람객의 만족도가 높았던 프로그램 ‘미술여행’을 확대해 전문 해설사와 함께 전국 미술관과 화랑을 22개 코스로 도보여행할 수 있도록 하고 국내 거주 외국인과 사회적 취약계층을 위한 특화 코스도 신설했습니다.

 

◆ 모두가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마련했습니다.

 

안양문화예술재단, 씽씽큐 뮤직 등 전시기관 5곳에서 아동 및 청소년 대상 전시 연계 체험·창작 워크숍을 운영하며 미술과 과학을 융합한 11개 프로그램을 79회 진행합니다.

 

환기미술관, 경남도립미술관, 전남도립미술관, 안양예술공원 등 4개 미술관과 전시장에서는 청각장애인을 위한 전시해설 프로그램을 진행합니다.

 

미술주간(9.1.~11.)은 연중 가장 풍성한 미술 문화를 합리적인 비용으로 누릴 수 있는 기간입니다.

 

‘미술주간’으로 미술이 국민 모두에게 가까이 다가갈 수 있기를 바랍니다.


[뉴스출처 : 문화체육관광부]




배너

배너
배너

SNS 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대구시교육청, 2025학년도 대입 수시모집 지원 전략 설명회 개최

데일리연합 (아이타임즈M 월간한국뉴스신문) 김준 기자 | 대구시교육청은 급격하게 변하는 입시환경에 대응하고 공신력 있는 대입정보 제공을 위해 6월 15일 14:00 대륜고 대강당에서 ‘2025학년도 대입 수시모집 지원 전략 설명회’를 개최한다. 이번 설명회는 지난 6월 4일 치러진 대학수학능력시험 6월 모의평가 결과를 바탕으로, 고3 수험생의 수시모집 지원 전략에 대해 지역과 수도권 현직 교사들이 강연한다. 주요 내용은 ▲수능 6월 모의평가 결과 분석 및 과목별 학습 전략 대비 방안, ▲대구·경북권 대학 수시모집 특징과 주요 변경 사항, ▲2025 대입 수시전형의 특징 및 수도권 주요 대학 지원 전략 등이다. 설명회 후에는 참석자들의 질의 사항에 대한 강사들의 응답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이번 설명회 참여 신청을 사전에 하지 못한 학생, 학부모도 당일 현장 방문으로 참여 가능하다. 강은희 교육감은 “의대 정원 증원, 무전공 선발 확대 등 올해 급격하게 변화된 입시환경으로 인해 대입 전략을 세우는 게 쉽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하면서 “이번 설명회를 통해 고3 수험생들이 대학별 모집 요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