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6.09 (일)

  • 구름많음동두천 14.3℃
  • 구름많음강릉 18.1℃
  • 박무서울 17.7℃
  • 구름많음인천 17.8℃
  • 박무수원 17.2℃
  • 구름많음청주 20.5℃
  • 구름많음대전 19.3℃
  • 대구 18.8℃
  • 구름많음전주 19.6℃
  • 울산 18.3℃
  • 구름많음광주 18.5℃
  • 부산 19.0℃
  • 흐림여수 19.1℃
  • 제주 19.3℃
  • 구름많음천안 18.4℃
  • 흐림경주시 18.7℃
  • 흐림거제 18.7℃
기상청 제공

교육/복지

윤석열 대통령,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 계기 필리핀 대통령과 정상회담 개최 및 한-필리핀 FTA 서명식 참석

원전, 방산, 인프라 분야 실질 협력 강화 방안 논의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김준 기자 |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인도네시아 자카르타를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은 오늘 (현지시간 9. 7, 목) 오후'페르디난드 로무알데즈 마르코스 주니어 (Ferdinand Romualdez Marcos, Jr.)'필리핀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졌다. 이어서 윤 대통령은 이번 정상회담 계기에 개최된 한-필리핀 FTA 서명식에 참석했다.

 

이번 회담에서 윤 대통령은 양국 관계 발전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는 한편, 2030년 부산 세계박람회에 대한 필리핀의 지지를 요청했다.

 

양 정상은 1949년 수교 이래 양국 관계의 괄목할 만한 발전을 환영하고, 공급망, 방산, 원전 등 분야에서 실질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자는데 의견을 같이했다.

 

특히, 양 정상은 이번 회담 계기에 서명된 한-필리핀 FTA가 양국 간 교역 확대를 위한 중요한 제도적 기반이 될 것이라는 데 공감하고, FTA의 조속한 발효를 위해 계속 협력하기로 했다.

 

마르코스 주니어 대통령은 지난 8월 캠프 데이비드에서 개최된 한미일 3국 정상회의가 중요한 진전을 이뤘다면서, 한미일 협력은 3국뿐만 아니라 역내 안정, 지정학적 긴장 완화 및 평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과 마르코스 주니어 대통령은 수교 75주년을 맞는 2024년이 양국 관계 발전을 위한 새로운 이정표가 될 것이라는 데 공감하고, ‘전략적 동반자 관계’ 수립을 포함해 양국 관계를 한 단계 더 발전시켜 나가자는 데 의견을 모았다.

 

[뉴스출처 : 대통령실]




배너

배너
배너

SNS 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