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6.1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0.0℃
  • 흐림강릉 23.0℃
  • 흐림서울 22.0℃
  • 구름많음인천 21.4℃
  • 구름많음수원 22.8℃
  • 흐림청주 23.3℃
  • 구름많음대전 22.6℃
  • 맑음대구 24.4℃
  • 구름조금전주 24.0℃
  • 연무울산 23.9℃
  • 구름많음광주 23.3℃
  • 구름조금부산 24.3℃
  • 구름조금여수 23.4℃
  • 구름많음제주 22.5℃
  • 흐림천안 20.4℃
  • 맑음경주시 22.5℃
  • 맑음거제 22.5℃
기상청 제공

교육/복지

전국 전북도민 5000여명 국회의사당 앞에 모여 새만금예산 완전복원을 위한 대규모 상경대회 개최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김준 기자 | 새만금 예산 복원을 요구하는 전북인 5000여명의 함성이 국회의사당에 울려 퍼졌다.

 

새만금 전북인 비상대책회의 등 사회단체와 경제단체, 재경 향우회 등 5개 단체는 7일 국회의사당에서 새만금 예산 정상화를 위한 500만 전북인 총궐기대회를 열어 예산삭감의 부당성을 알리고 예산 복원을 강력히 요구했다.

 

5개 단체는 결의문을 통해 새만금은 33년간 추진돼 온 국가사업으로 전북의 희망인 새만금이 차질을 빚어선 안된다고 주장했다. 또한 지난 7월 이차전지 특화산단과 국제투자진흥지구로 지정되며 SOC 확충이 절실히 필요한 때라며 새만금개발사업이 멈춰서는 안된다며 새만금예산의 완전 복원을 촉구했다.

 

이날 행사에는 더불어민주당 홍익표 원내대표가 참석하여 새만금 예산삭감의 부당성을 피력하며 새만금예산 복원없이 예산안 통과가 없다는 의지를 재확인했고, 강훈식 예결위 간사도 참석하여 국가사업법 위반, 예산불균형, 지역균형발전 역행을 문제 삼으며 새만금 예산을 반드시 지켜내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대다수의 전북도민은 “새만금 예산 정상화로 전북과 새만금의 미래를 살려내고, 전북인의 명예를 회복하고자 하는 절박한 심정”으로 참석했다고 했다.

 

이날 행사는 새만금 국가사업 정상화를 위한 전북인 비상대책회의【상임대표: 윤석정, 서종표, 윤방섭, 회일, 박숙영, 박전산, 소재호】, 전라북도의회 【의장 국주영은】, 전국호남향우회 총연합회 【회장 최순모】, 경기·인천 전북도민총연합회 【회장 임영배】, (가칭)새만금 정상화 재경전북人 14개시·군 비상회의 【대표 박종길. 재경도민회 신·구회장협의회】 이상 5개 단체가 공동주최했으며, 더불어민주당 한병도 도당위원장과 도내 국회의원, 김관영도지사, 국주영은도의장, 김원기전국회의장을 비롯한 지역원로 등이 함께 하며 새만금사업 정상화에 힘을 실어 주었다.




배너

배너
배너

SNS 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대구시교육청, 2025학년도 대입 수시모집 지원 전략 설명회 개최

데일리연합 (아이타임즈M 월간한국뉴스신문) 김준 기자 | 대구시교육청은 급격하게 변하는 입시환경에 대응하고 공신력 있는 대입정보 제공을 위해 6월 15일 14:00 대륜고 대강당에서 ‘2025학년도 대입 수시모집 지원 전략 설명회’를 개최한다. 이번 설명회는 지난 6월 4일 치러진 대학수학능력시험 6월 모의평가 결과를 바탕으로, 고3 수험생의 수시모집 지원 전략에 대해 지역과 수도권 현직 교사들이 강연한다. 주요 내용은 ▲수능 6월 모의평가 결과 분석 및 과목별 학습 전략 대비 방안, ▲대구·경북권 대학 수시모집 특징과 주요 변경 사항, ▲2025 대입 수시전형의 특징 및 수도권 주요 대학 지원 전략 등이다. 설명회 후에는 참석자들의 질의 사항에 대한 강사들의 응답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이번 설명회 참여 신청을 사전에 하지 못한 학생, 학부모도 당일 현장 방문으로 참여 가능하다. 강은희 교육감은 “의대 정원 증원, 무전공 선발 확대 등 올해 급격하게 변화된 입시환경으로 인해 대입 전략을 세우는 게 쉽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하면서 “이번 설명회를 통해 고3 수험생들이 대학별 모집 요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