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7.15 (월)

  • 구름조금동두천 23.6℃
  • 구름많음강릉 22.1℃
  • 구름조금서울 25.6℃
  • 구름조금인천 25.9℃
  • 구름많음수원 25.3℃
  • 구름많음청주 25.2℃
  • 흐림대전 24.5℃
  • 구름조금대구 22.9℃
  • 구름많음전주 25.0℃
  • 흐림울산 21.6℃
  • 구름많음광주 23.7℃
  • 부산 22.2℃
  • 구름많음여수 23.2℃
  • 흐림제주 24.7℃
  • 구름조금천안 22.9℃
  • 구름많음경주시 22.1℃
  • 흐림거제 22.1℃
기상청 제공

교육/복지

김동근 의정부시장,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 만나 현안사항 협조 강력 요청

개발제한구역 해제지침 개정 및 CRC 상위계획(발전종합계획 등) 변경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김준 기자 | 김동근 의정부시장이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에게 미군 공여지 개발 등 현안 해결을 위한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김동근 시장은 11월 8일 국토발전전시관에서 원희룡 장관을 만나 ▲개발제한구역 해제지침 개정 ▲캠프 레드클라우드(CRC) 상위계획 변경을 강력 건의했다.

 

의정부시는 지난 70년간 군사도시로서 주한미군 공여지 8개소 및 한국군 부대 11개소에 부지를 제공하는 등 국가안보를 위해 희생했다. 하지만 수도권 과밀억제권역, 개발제한구역, 군사시설 보호구역 등의 중첩규제로 인해 지역발전을 위한 가용부지가 턱없이 부족한 실정이다.

 

이에 김동근 시장은 반환공여구역 및 그 주변 지역에 한해 소규모 개발제한구역 해제 대상지에 포함될 수 있도록 개발제한구역 해제지침을 개정(완화)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는 지역 간 균형있는 발전과 주민복리 증진 도모를 목적으로 하는 ‘주한미군 공여구역주변지역 등 지원 특별법’ 취지에 따른 것이다.

 

또한, 김동근 시장은 2022년 반환된 캠프 레드클라우드(CRC)의 정상적 사업 추진을 위해 이커머스(E-Commerce) 물류단지 조성으로 반영돼 있는 기존 발전종합계획의 변경(제외)도 건의했다.

 

시가 분석한 결과 ▲물류용지에 대한 사업성 부족 ▲경기북부 물류시설 공급 증가 ▲주거밀집으로 인한 대상지 여건 변화 등의 사유로 CRC에는 지역발전을 위한 사업이 필요한 상황이다.

 

시는 근현대의 역사적 가치를 보유한 CRC에 디자인 문화공원을 조성,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어갈 미래산업 인프라를 구축한다는 구상이다.

 

김동근 시장은 “의정부시 발전에 꼭 필요한 현안사항 해결을 위해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을 직접 만나 건의했다”며, “개발제한구역 해제지침 개정 및 CRC 상위계획 변경의 필요성과 당위성을 설명하며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고 말했다.

 

한편, 앞서 김동근 시장은 지난 6월 김기현 국민의힘 당 대표 등에게 캠프 스탠리 조기 반환을 건의하는 등 지속적으로 정부 및 정치권 인사들을 찾아가 현안 해결을 위한 협조를 요청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SNS 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국토교통부, 주택·철도·공항 강점 앞세워, 베트남과 대규모 도시개발 사업 함께한다

데일리연합 (아이타임즈M 월간한국뉴스신문) 임재현 기자 | 국토교통부는 7월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 박상우 국토교통부 장관을 단장으로 하는 민·관 수주지원단이 베트남을 방문하여 도시 개발을 포함한 인프라 협력 방안 등을 논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방문은 ’23년 6월 윤석열 대통령의 베트남 방문 외교 성과인 도시개발 협력 프로그램(UGPP)의 후속 조치이자, 이달초 팜 민 찡(Pham Minh Chinh) 베트남 총리 방한 시 논의된 양국의 산업단지 및 도시 개발 협력 방안을 구체화하기 위하여 마련했다. 박 장관은 베트남 건설부 장관, 교통운송부 장관, 박닌성 당서기장 등 주요 인사와 만나 도시 개발 사업, 교통 인프라 협력 방안 등을 긴밀히 논의한다. 먼저, 7월 16일 화요일 응우옌 딴 응이(Nguyen Thanh Nghi) 건설부 장관을 만나, 양국 간 ‘도시 및 주택개발 MOU’와 ‘스마트시티 및 사회주택 건설’ 실행계획을 체결하여 UGPP의 후속 성과를 마련할 예정이다. 이어, 응우옌 반 탕(Nguyen Van Thang) 교통운송부 장관을 만나, 베트남 남북고속철도 건설사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