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1.04.11 (일)

  • 맑음동두천 7.0℃
  • 맑음강릉 8.1℃
  • 맑음서울 9.5℃
  • 맑음대전 9.5℃
  • 맑음대구 8.4℃
  • 맑음울산 7.1℃
  • 맑음광주 10.5℃
  • 맑음부산 8.8℃
  • 맑음고창 6.7℃
  • 구름조금제주 13.1℃
  • 맑음강화 6.4℃
  • 맑음보은 6.0℃
  • 맑음금산 7.0℃
  • 구름조금강진군 7.0℃
  • 구름조금경주시 3.5℃
  • 맑음거제 7.6℃
기상청 제공

국제

한국-몽골 수교 30주년 기념 국제학술대회 개최

URL복사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 이권희 기자 | 외교부는 (사)한국몽골학회 및 주한몽골대사관과 함께 3.26.(금)-3.27.(토) 양일 간 일정으로 한국-몽골 수교 30주년 기념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하였다.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하여 대면·비대면 혼합방식으로 개최된 이번 국제학술대회는 최희덕 외교부 동북아국장, 박소현 한국몽골학회장, 에르덴토야 주한몽골대사 등을 비롯한 국내외 몽골학 분야 전문가 60여명이 참석하였다.


최희덕 동북아시아국장은 축사에서 몽골은 우리정부의 「신북방정책」과「동북아 방역·보건협력체」구상의 핵심 협력파트너로서, 양국 간의 협력이 양자 관계를 넘어 다자 무대에서도 긴밀하게 이루어지고 있음을 평가하면서, 향후 한-몽관계를 더욱 높은 수준으로 발전시켜 나가는 과정에서 양국 전문가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지를 당부하였다.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신북방시대, 한국 몽골학 30년의 회고와 전망”을 주제로 △몽골지역학(1세션), △한-몽관계사 및 몽골 고고학(2세션), △몽골언어학(3세션), △예술 문화 및 민속학 관련 한-몽 교류(4세션), △학문후속세대의 몽골학 연구 및 혁신전략(5세션) 등 한-몽관계와 몽골학 전반에 걸쳐 양국의 정부·학계 전문가 간 심도있는 논의가 이루어 질 예정이다.


한·몽 수교 30주년을 기념하여 개최된 이번 학술대회는 양국 간 정치·외교분야 뿐만 아니라 언어·역사·문화 등 다양한 분야의 연구성과를 평가하고, 앞으로 새로운 양국관계의 30년을 발전시켜나갈 한·몽 간 미래 실질협력 강화방안을 모색하는 뜻깊은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뉴스출처 : 외교부]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SNS TV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

경북도, 문경에“청년공동작업장ᆞ셰어오피스”열어!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희영 기자 | 경상북도는 4월 8일 문경시 점촌읍 문화의 거리에서 고윤환 문경시장, 김창기 문경시의회 의장, 경북도 청년정책관, 비대면 영상회의로 문경시민 20여명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청년공동작업장ᆞ셰어오피스인「문경미디어콘텐츠랩」을 개소했다고 밝혔다. 경북도의 청년공동작업장ᆞ셰어오피스 설치사업으로 지원된 문경미디어콘텐츠랩은 청년기업의 안정적인 작업환경 조성과 아이디어 공유 등 협업 활성화를 위한 청년기업 공유오피스이다. 문경시 문화의 거리에 자리 잡은 본 시설은 영상촬영실, 음악방송실, 개인방송실, 오픈스튜디오, 회의실, 개별사무실 3개소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전문 방송장비와 실습용 촬영장비 등 시스템이 완비되어, 수준 높은 영상콘텐츠 제작소이자 시민을 대상으로 한 교육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현재는 문경시 공모를 통해 선정된 스튜디오엔나를 비롯한 문경청년연합, 에코아시아 청년 기업이 입주하고 있으며, 영상을 기반으로 한 지역홍보 콘텐츠를 개발ᆞ제작하여 지역상권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비대면 영상회의 행사를 진행한 박상헌 스튜디오엔나 대표는“점촌 문화의 거리가 청년들이 선호하는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