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7.23 (화)

  • 구름많음동두천 25.6℃
  • 흐림강릉 31.4℃
  • 흐림서울 26.2℃
  • 흐림인천 25.6℃
  • 수원 26.0℃
  • 구름많음청주 29.5℃
  • 구름많음대전 28.2℃
  • 흐림대구 29.2℃
  • 흐림전주 28.9℃
  • 구름많음울산 28.0℃
  • 구름많음광주 26.9℃
  • 구름많음부산 27.1℃
  • 구름많음여수 26.4℃
  • 맑음제주 28.3℃
  • 구름많음천안 27.9℃
  • 구름많음경주시 28.1℃
  • 구름많음거제 27.4℃
기상청 제공

교육/복지

제주도교육청 신제주초, 제주에 예술을 더하다 ‘벨롱곶미술관’ 공개의 날

 

데일리연합 (아이타임즈M 월간한국뉴스신문) 김준 기자 | 제주도교육청 신제주초등학교는 27일 오후 2시에 학부모와 지역인사 및 주민을 초청하여 학생들의 심리 정서적 안정과 예술적 감성을 키우는 ‘벨롱곶미술관’ 공개의 날을 운영했다.

 

신제주 지꺼진 코풀레기 동아리의 제주어 합창 공연, 테이프 커팅식, 축하와 감사의 시간, 도슨트와 함께하는 작품 감상 순으로 진행하여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별이 빛나는 숲’이라는 제주어 ‘벨롱곶’의 의미를 둔 ‘벨롱곶미술관’에는 제주문화와 제주어 관련 학생 작품과 세계 명화를 전시하여 학생, 학부모,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개방하고 있다.

 

제주 관련 학생 작품은 ‘2024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 지정 제주어 교육 연구학교’ 교육활동인 ‘ᄆᆞᆫ울엉 톡톡(talk talk)-제주어 의사소통 프로그램’에 따른 학생 작품을 전시하여 사라져가는 제주어의 소중한 가치를 이어가고 있다.

 

세계 명화전은 1회기(6~9월)는 빛에 따라 시시각각 변화하는 사물의 인상을 다양하고 자유롭게 표현한 ‘인상주의전’과 2회기(10~1월)는 ‘얼굴에 마음을 담다’를 주제로 기획하고 있다.

 

개관식 축사에서 김광수 교육감은 학생들의 정서 회복과 예술 감성 교육을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벨롱곶미술관’은 아이들의 꿈이 별처럼 빛나고, 관람객들의 예술적 감성을 깨워 심리 안정, 공감과 소통을 통한 자기돌봄 치유의 정서지원 공간으로서의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SNS 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