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4.12 (금)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인천 2.1℃
  • 흐림수원 3.7℃
  • 청주 3.0℃
  • 대전 3.3℃
  • 대구 6.8℃
  • 전주 6.9℃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여수 8.3℃
  • 흐림제주 10.7℃
  • 흐림천안 2.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지구와 자연

토왕성폭포의 순수한 아름다움과 자연의 고요한 향연 [데일리연합 기획특집_드론으로 보는 미래의 유산, '자연']

신비와 웅장함의 만남: 토왕성폭포의 비밀
토왕성폭포의 신비로운 아침, 자연의 마법 속으로...
폭포의 향연, 토왕성폭포의 웅장함 속에 빠지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영상 : 주기범 기자, 글 : 주언 | 속초시의 설악산 울산바위 해돋이 전망대가 새로운 관광 명소로 주목받고 있다. 최근 달마봉 너머 동해에서 붉은 빛 광선을 내뿜으며 솟아오르는 아침해를 바라보는 탐방객들이 이곳을 찾고 있다. 특히 전망대 오른쪽에 솟은 화채봉 아래에 위치한 토왕성폭포의 얼어붙은 하얀 물줄기는 선녀의 비단옷을 연상시키며 관광객들의 이목을 사로잡고 있다.

 

이 폭포는 2011년 국립공원 100경으로 선정되었으며, "석벽사이로 천 길이나 날아 떨어지는 것 같고 마치 선녀가 흰 비단을 바위 위에 널어놓은 듯 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그러나 토왕성폭포는 출입이 통제되어 일반인에게는 한 번도 개방되지 않았던 곳으로 알려져 있었다.

 

그러나 최근 국립공원관리공단의 노력으로 토왕성폭포를 감상할 수 있는 전망대가 설치되면서, 이 곳은 45년 만에 일반인에게 공개되었다. 설악산 소공원입구부터 토왕성폭포 전망대까지의 소요시간은 약 1시간 30분 정도로, 산행을 즐기는 관광객들에게는 새로운 코스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설악산은 우리나라에서 세 번째로 높은 봉우리를 지니고 있으며, 강원도를 대표하는 명산 중 하나로 꼽힌다. 겨울철에는 눈과 큰 산 악을 결합한 이름으로 이미 겨울의 느낌을 갖고 있다. 설악산의 비룡폭포 코스는 산행을 원하는 관광객들에게 적합한 코스로 속초 여행에 포함하기 좋은 명소로 손꼽힌다.

 

비룡폭포 코스는 설악동 소공원에서 시작하여 대청봉 정상 등 설악의 이름난 봉우리를 찾아가는 등산로와는 별개로 존재한다. 이 코스는 편도로 약 2.8km로 짧아서 3~4시간 정도면 산행을 마칠 수 있어, 산행 초보자들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코스를 따라가다 보면 비룡폭포와 토왕성폭포를 볼 수 있는데, 이 중 토왕성폭포는 최근 개방되어 관광객들의 큰 관심을 끌고 있다. 특히 토왕성폭포를 바라보는 전망대에서는 폭포의 웅장한 모습을 감상할 수 있어, 오르막을 힘들게 여겨도 그 힘든 만큼의 보상을 받게 된다.

 

 

전망대를 마친 후에는 내려가는 길을 따라 소공원으로 돌아가면서 폭포의 아름다운 모습을 한번 더 즐길 수 있다. 이처럼 설악산 울산바위 해돋이 전망대와 토왕성폭포는 속초 여행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 주는 새로운 관광 명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관광객들은 이곳을 찾아 설악산의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만끽하며 특별한 추억을 만들고 있는데, 앞으로도 이 곳이 더 많은 관광객들의 발길을 모으리라 기대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김영록 전남도지사, 고부가 농수산식품산업 육성 구상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권희 기자 |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고부가가치 농수산식품산업 육성 방안을 구상하기 위해 수출용 냉동김밥 생산 공장과 인공지능 무인자동화 스마트팜 등을 잇따라 방문해 현장의 우수 사례를 살폈다. 김영록 지사는 12일 수출용 냉동김밥 생산을 준비하는 장성 현대푸드시스템을 방문했다. 현장에는 김한종 장성군수와 박현숙·정철·김회식 전남도의원 등 20명이 함께했다. 장성 현대푸드시스템은 지역 농산물로 만든 삼각김밥·도시락 등을 이마트24 편의점 등 1만여 매장에 공급해 지역 농산물 소비 촉진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 있는 향토기업이다. 이같은 역량을 기반으로 세계적 케이(K)-푸드 인기에 선도적으로 대응해 수출용 냉동 김밥, 잡채 등 자체 생산 기반을 구축, 북미·유럽 등 세계시장을 공략한다는 방침이다. 윤미숙 현대푸드시스템 대표는 “도 지원으로 수출용 냉동김밥 생산 시설 확충을 차질없이 추진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지역 농산물을 활용한 다양한 제품 개발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영록 지사는 “전남 농수산식품이 고부가가치를 창출하도록 농수산식품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