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1.04.21 (수)

  • 구름많음동두천 22.8℃
  • 구름많음강릉 18.6℃
  • 구름많음서울 24.1℃
  • 구름많음대전 25.3℃
  • 흐림대구 24.9℃
  • 구름조금울산 17.9℃
  • 흐림광주 22.2℃
  • 흐림부산 18.5℃
  • 흐림고창 15.9℃
  • 흐림제주 18.7℃
  • 구름많음강화 19.4℃
  • 구름많음보은 23.6℃
  • 흐림금산 23.7℃
  • 흐림강진군 18.6℃
  • 맑음경주시 20.3℃
  • 흐림거제 19.7℃
기상청 제공

SNSJTV

농식품부,커피'이력표시제'시행'

URL복사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SNS TV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

‘발등 용머리의 위용’ 나주시, 정촌고분 금동신발 보물 됐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최희영 기자 | 현존하는 금동신발 중 가장 완벽한 형태로 지난 2014년 출토됐던 나주시 다시면 ‘정촌고분 금동신발’이 국가 보물로 지정됐다. 전라남도 나주시는 21일 문화재청이 ‘나주 정촌고분 출토 금동신발’을 국가지정문화재 보물 제2125호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그간 삼국 시대 고분 출토 유물 중 귀걸이, 목걸이, 팔찌 등이 국보나 보물로 상당수 지정돼왔지만 '금동신발'이 국가지정문화재로 지정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정촌고분 금동신발은 고대 마한과 삼국시대 대형 분구묘인 나주 다시면 정촌고분 1호 석실에서 지난 2014년 국립나주문화재연구소가 발굴했다. 5~6세기 무렵 영산강 유역에는 복암리 고분군, 정촌고분, 영동리 고분 등 대형 고분이 축조된 것으로 알려진다. 이 중 정촌고분은 도굴 피해 없이 매장의 원형을 그대로 보존하고 있어 1500여년 전 마한과 백제 문화를 가장 종합적으로 보여주는 고분이면서 고고학적으로 매우 중요한 무덤으로 꼽힌다. 정촌고분 1호 석실 제3목관에서 발견된 금동신발은 좌(길이 31.09cm, 너비 9.2cm)·우(길이 31.83cm, 너비 9.35cm) 신발 한 쌍이 거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