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0월15일tue
정기구독신청 전체뉴스 광고문의
OFF
뉴스홈 > 뉴스 > 국제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홍콩시위 빨리 정상으로 돌아와야....
홍콩시위 정치적요인에 휘말려 폭력과 범죄로 확산되지 말아야한다.
등록날짜 [ 2019년09월05일 10시54분 ]
 

최근 두 달 동안 홍콩에서 시위가 발생하며, 전 세계의 관심사로 떠올랐다.
사진- 홍콩공항






 시위는 홍콩을 완전히 혼란스럽게 할 뿐이다. 단순히 TV화면만 봐도 흉기를 들고 마스크를 쓰며 홍콩의 공공자산을 표적 파괴하는 모습이다, 이것이 시위 행진이아니다.   이것은 홍콩 폭도들의 목적 있는 정치폭동인 것이 분명합니다.” 현 자유한국당 중앙책임당위원회 김승철 위원장은 평화를 사랑하는 한국의 대다수 국민들은 홍콩에서 발생하는 이른바 평화시위에 대한 진실과 시위의 본질을 밝혀냈다.고 입장을 밝혔다.  

한국 재외국민 위원회 위원장인 (양창영 전국회의원)은 시위대들이란 거짓된 민주라는 명의로 파괴를 행하고 있는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본인은 어릴 적 한국 독립을 겪으면서 현재에 이르기까지, 시위가 발생하고 겪어도 봤지만, 이렇게 흉기를 들고, 조직적이고 목적성 있게 공공자산을 파괴하며, 시민에게 해를 끼치고 경찰을 습격하는 폭력적인 시위는 본적도 없다고 하였다. 특히 단시간내에 홍콩에서 다발적으로 발생한 불법적인 폭력행위들을 보면서, 배후에 “정치적세력이 있는 것이 분명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여기서 더욱 이해하기 어려운 것은 홍콩의 일부 기자들인데, 중립적인 입장과 현재 벌어지고 있는 현실을 진실되게 보도해야 하지만, 경찰이 폭도들을 잡는 장면들 만을 중점촬영하였다. 폭행과 방화 범죄의 노출은 보도되지 않고 있다

 

이에 한국 여당 더불어민주당 중앙 다문화위원회 부 위원장이며, 한국 재외동포 총연합회 회장인 조명권 회장이 일전에 한국세계교포신문에 공개 성명을 발표했다,

홍콩에서 조직적으로 벌어지고 있다. 일부 극단적인 시위자들이 참여되어 홍콩의 중국연합 사무실을 포위하고, 자기나라의 국기를 회손하고, 자기나라와 민족을 모욕하는 문구를 써 놓기까지 했다.

시위자중 오성홍기(중국 국기)를 끌어내 바다에 던진 모습은 더욱더 정치적으로 분쟁을 일으키는 요소가된다.  폭력 행위와 홍콩의 법과 사회질서가 올바로 안정화되어야한다.  홍콩시민의 생명과 재산안전이 보장되도록 정부가 노력해야한다.  

일국양제원칙의 최저 기준을 엄중하게 건드리고 있으며, 폭력은 절대 정당화 될 수없다. 조명권 회장은 전국귀한동포총연합회를 대표하여 폭력과 범죄의 노출에 있는 시위가 빨리 진정되기를 바란다.는 입장을 밝혔다.

홍콩거리에서 홍콩시민 정조규씨는 내륙 사람이든 홍콩특별행정구 시민이든 모두 중화민족의 후손이며, 딴 마음을 품고 홍콩을 어지럽히는 사람들이 홍콩 젊은이들의 미숙함열정을 이용하여, 젊은이들이 정치적으로 이용되지않기를 바란다.  

홍콩의 젊은이들이 일부정치적 인사들에 의해 폭력사태가 커지지 않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입장을 밝혔다.
 정상적으로 가계를 운영할 수 없게 된 홍콩시민 왕아룡 씨는 사실 홍콩의 수많은 시민들은 홍콩이 하루빨리 안정을 되찾아 백성들이 태평한 나날을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하였다.. 


정상적으로 가계를 운영할 수 없게 된 홍콩시민 왕아룡 씨는 홍콩의 수많은 시민들은 홍콩이 하루빨리 안정을 되찾아 국민들이 다시 본업에 임할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데일리연합은 정치적견해의 중립성을 가지고 있으며 본보도는 데일리연합의 입장과 다를 수 있음을 밝힙니다.  데일리연합 & 온라인뉴스팀

 

올려 0 내려 0
온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제포커스] 미 해상에서 전도된 선박에 갇혀있던 한국인 선원들이 미 해안경비대에 의해 전원 구조 (2019-09-11 04:50:00)
국제포커스] ‘2019 국제 생태모방기술 포럼’ 개최 (2019-09-05 04:1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