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0월15일tue
정기구독신청 전체뉴스 광고문의
OFF
뉴스홈 > 뉴스 > 국제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제포커스] 미 해상에서 전도된 선박에 갇혀있던 한국인 선원들이 미 해안경비대에 의해 전원 구조
등록날짜 [ 2019년09월11일 04시50분 ]
 
[데일리연합 이권희기자의 국제포커스]      
미 해상에서 전도된 선박에 갇혀있던 한국인 선원들이 미 해안경비대에 의해 전원 구조됐다.

미국 해안경비대(USCG)는 9일(현지시각) 오후 6시쯤 공식 트위터 계정에 “마지막 골든레이호 선원이 무사히 구출됐다”며 조지아주 브런즈윅항 인근 해상에서 전도된 현대글로비스 소속 선박 골든레이호 안에 갇혔던 한국인 선원 4명의 전원 구조 소식을 알렸다.

이날 미 해안경비대는 오후 12시 45분경 트위터를 통해 “골든레이호의 모든 승무원 4명이 생존해 있음을 확인했다”고 밝힌 뒤 본격적인 구조작업에 돌입했다. 구조대원들은 먼저 선체에 구멍을 뚫어 배 안에 갇힌 선원들과 연락을 취한 후 먼저 3명을 구조한 데 이어 오후 늦게 나머지 선원 1명을 구출했다.

외교부는 “구출된 선원 4명의 건강 상태는 비교적 양호한 상황”이라며 “건강 상태 정밀 체크 등을 위해 병원으로 이송됐다”고 10일 밝혔다. 이어 본부와 주애틀란타 총영사관이 관계기관과 유관부처, 선사 등과 긴밀히 협조해 구조된 선원과 가족을 지원하고, 사고원인을 규명하는 등 사고 수습을 위한 영사 조력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대글로비스 관계자를 비롯한 국내의 누리꾼들은 미 해양경비대의 적극적인 구조에 대해 감사와 격려의 글을 잇따라 남겼다.

앞서 골든레이호는 지난 8일 오후 미국 조지아주 브런즈윅항에서 약 12.6㎞ 떨어진 해상에서 선체가 좌현으로 크게 기울어지는 사고를 당했다. 승선한 24명 중 20명이 먼저 구조됐으며 나머지 한국인 선원 4명은 이날 차례로 구조됐다. 자료출처=해외문화홍보원




[무단전재및 재배포금지]
올려 0 내려 0
이권희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제포커스] 일본산 공기압 전송용 밸브에 대한 한국과 일본의 무역 분쟁에서 한국이 판정승 (2019-09-12 04:05:00)
홍콩시위 빨리 정상으로 돌아와야.... (2019-09-05 10:54: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