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0월15일tue
정기구독신청 전체뉴스 광고문의
OFF
뉴스홈 > 뉴스 > 국제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제포커스] 캘리포니아 주 의회 한글날 지정 축하 행사 개최 보고
등록날짜 [ 2019년09월23일 22시10분 ]
 
[데일리연합 이권희기자의 국제포커스]     가주의회의 한글날(10월 9일) 지정을 축하하는 행사가 9.19(목) 오전 10시 부에나파크의 '더 소스' 몰 내 메인 무대에서 열렸다.

 이번 축하 행사에는 새런 쿼크-실바 주 하원의원 외 LA총영사관, LA한국문화원, LA한국교육원, OC한인회 등 한글날 결의안(ACR 109)의 주 의회 승인을 청원하는 편지 보내기 캠페인에 적극 참여한 단체 관계자들이 참석하였다.

 지난 9.9(월) 새크라멘토에서 열린 캘리포니아 주 상원의회에서 ‘한글날 지정 결의안(Assembly Concurrent Resolution 109, ACR 109)’이 통과되어, 미국에서 처음으로 소수계 언어 기념일인 ‘한글날’이 생겼다. 

ACR 109는 지난 6월 27일 오렌지카운티의 쿼크-실바 하원의원과 최석호 하원의원, LA의 미겔 산티아고 하원의원이 함께 발의했다. 동 결의안(ACR 109)은 지난 8.30(금) 실시된 주 하원 전체 투표에서 만장일치로 통과되었고, 9.9(월) 열린 캘리포니아 주 상원 의회에서도 무난하게 통과되었다.

 한편, 주LA총영사관은 LA한국문화원, LA한국교육원과 공동으로 쿼크-실바 하원의원과 최석호 하원의원, LA의 미겔 산티아고 하원의원 공동발의로 추진된 ‘한글의 날’ 결의안에 대해 캘리포니아 한글학교 및 교직원, 세종학당, 각 대학 한국어 교육부서, 한인회 등 주요 한인단체들과 함께 결의안 통과에 필요한 지지서한 보내기 운동 독려, 미주지역 내 한국어 학습자 수강생 통계와 한글날 영문 설명서 등 자료 제공, 온라인/오프라인 청원 활동 등을 적극 지원한 결과 8.30(금) 하원을 통과하였다.

 아울러, 이후 상원 통과 과정에서 Tom Umberg 상원의원(책임보고관), Holly Mitchell 상원의원 등을 접촉하여 결의안의 조속한 처리 협조를 요청하는 등 법안 통과를 위해 노력하여 회기 종료를 수일 앞두고 9.9(월) 상원에서 결의안이 만장일치로 통과되었다.

 LA한국문화원은 ‘한글의 날’ 지정 결의안에 큰 관심을 갖고 있는 메릴랜드주와 버지니아 주 등으로도 관련 지정안이 확산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며, 향후 LA한국교육원, 세종학당 등 주요 유관기관 및 한국어 교육기관들과의 협력을 통해 한국어말하기 대회, 한글 관련 영화 상영회 등 다양한 한글관련 기념행사를 준비할 예정이다.  자료출처=해외문화홍보원
 
    

[무단전재및 재배포금지]

올려 0 내려 0
이권희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제포커스] 뇌과학계의 올림픽, 세계뇌신경과학총회(IBRO 2019)가 9월 21일 대구 EXCO에서 개최 (2019-09-24 04:30:00)
국제포커스] 현대식 온돌 냉난방 시스템과 단열 성능 기술 분야의 국제표준 주도권을 강화 (2019-09-23 11:52: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