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네이버톡톡
맨위로

"펜더믹 시대를 대응하는 임상병리사의 역할" 온라인 학술대회 개최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조치 강화로 학술대회 행사 전면 온라인 전환, 코로나19 검사와 관련한 다양한 학술 프로그램 마련

등록일 2020년09월15일 11시52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사단법인 대한임상병리사협회(회장 장인호)에서 주최하는 제58회 대한임상병리사 종합학술대회가 10월9일 ~10일 이틀간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협회는 종합학술대회 역사상 최초로 제주특별자치도회임상병리사회 주관으로 제주도를 개최지로 하여, 국내외 3,000여명이 참석하는 규모로 제주국제컨벤션센터(ICC)에서 개최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지난 8월 중순부터 수도권 내 코로나19 확진자 증가에 따른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조치 강화로 집단감염의 우려가 있어 참가자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는 판단하에 제58회 대한임상병리사 종합학술대회를 온라인 학술대회로 전환하여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대한임상병리사 종합학술대회는 1962년 협회 출범 이후 매년 한국 및 세계의 진단검사 이슈와 임상병리사 관련 동향에 대해 다양한 시사점을 제시하며 협회의 대표 행사로 발전해왔다.

 

온라인으로 열리는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팬데믹 시대를 대응하는 임상병리사의 역할“ 이라는 주제로 협회 홍보대사인 윤희정 아나운서가 진행하는 개회식을 시작으로 주세익 대전대학교 교수(팬데믹 시대의 역사), 이동섭 혜전대학교 교수(바이러스란 무엇인가), 박현철 회원(코로나19 검사 방법)의 발표가, 특강으로는 연세대학교의과대학 강남세브란스병원 정석훈 교수(우리나라 세균 항균제 내성 현황)가 나선다.

 

이외에도 대한임상검사정도관리협회 정도관리 학술세션에는 건국대병원 윤여민 교수, 순천향대병원 이용화 교수, 분당서울대병원 이경훈 교수 특강이 있고 보건복지부 지정 필수이수과목 등 회원들에게 필요한 학술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대한임상병리사협회 장인호 협회장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온 세계가 심각한 보건위기이지만, 전 국민의 수준 높은 참여 정신과 보건의료 인력의 헌신, 특히 최일선에서 검체 채취 및 신속, 정확한 확진검사로 불철주야 수고하고 있는 우리 임상병리사회원 덕분으로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성공적인 K방역을 이룩할 수 있을 것이며, 우리 회원들은 코로나19 종식의 그 날까지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불가피하게 처음 시도하는 온라인 학술대회에 회원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오혜선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사회 교육 생활 문화

SNS TV

포토뉴스

예술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