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RSS
맨위로

대한임상병리사협회, 성북구민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 용품 1,000개 기증

마스크, 마스크 스트랩, 휴대용 손 소독제 등으로 구성된 키트 전달. 비영리 단체로서 지역사회에 기여하기 위해 기증식 마련해

등록일 2020년11월26일 15시12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대한임상병리사협회(협회장 장인호)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성북구민을 위해 성북구청에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 용품 1,000개를 기증했다.

 

11월 19일 성북구청에서 열린 기증식에는 장인호 대한임상병리사협회장과 이승로 성북구청장을 비롯해 박희열 대한임상병리사협회 재무이사, 이민우 고려대학교 보건과학대학 연구교수를 비롯한 관계자 8명이 참석했다.

 

이번에 기증된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 용품은 성북구민들이 코로나19를 극복했으면 하는 마음을 담아 협회에서 직접 제작했다. 키트는 마스크를 비롯한 마스크 스트랩, 마스크 보관함, 휴대용 손 소독제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기부된 용품은 성북구에서 필요한 구민들을 파악해 전달할 예정이다.

 

장인호 협회장을 비롯한 협회 집행부는 기증식 후 이승로 구청장과 함께 협회-성북구간 업무협약, 성북구 종암동 협회관 재건축, 성북구 지역 보건의료 현장에서의 봉사활동 등 양 단체가 함께할 수 있는 사업들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장인호 협회장은 “오늘 기증은 우리 협회가 비영리 단체로서 조금이나마 지역사회에 기여하기 위해 기획했다”며 “성북구는 협회가 몸담고 있는 지역인 만큼 앞으로도 함께 여러 공익사업을 추진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협회는 앞으로도 성북구와 함께 취약계층 김치 지원, 급식 봉사활동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대한임상병리사협회는 지난 3월에도 코로나19 대량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은 대구광역시에 마스크 1,000장을 전달했으며, 전국의 임상병리사 회원들이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의료기관 및 지역사회에서 코로나 검체 채취 및 확진검사에 앞장서고 있다.

[사진1] 장인호 대한임상병리사협회장과 이승로 성북구청장이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용품 전달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2] 대한임상병리사협회 집행부와 이승로 성북구청장이 기증식 후 양 단체간 진행할 공익사업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오혜선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사회 교육 생활 문화

SNS TV

포토뉴스

예술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