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1.09.22 (수)

  • 맑음동두천 19.2℃
  • 맑음강릉 23.1℃
  • 맑음서울 20.7℃
  • 맑음대전 21.9℃
  • 구름조금대구 25.4℃
  • 맑음울산 23.5℃
  • 흐림광주 21.9℃
  • 맑음부산 22.7℃
  • 구름조금고창 21.4℃
  • 맑음제주 25.8℃
  • 맑음강화 20.4℃
  • 구름조금보은 19.9℃
  • 맑음금산 20.2℃
  • 구름많음강진군 25.3℃
  • 맑음경주시 22.4℃
  • 맑음거제 23.4℃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사회

에스트라, 티앤모프와 정식계약 체결, 일본, 동남아시아 진출

URL복사

해외소비자 대상으로 D2C 판매해온 티앤모프(TI&MOPH),
라쿠텐, 큐텐, 쇼피, 라자다 전자상거래 플랫폼에 에스트라(AESTURA) 스토어 운영 협력하기로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대희 기자 |  티앤모프(TI&MOPH)가 에스트라(AESTURA)와 동남아시아, 일본 시장의 전자상거래 플랫폼에서 공식몰을 운영 대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전했다.

 

티앤모프(TI&MOPH)는 9월부터 동남아의 쇼피, 라자다, 일본의 라쿠텐, 큐텐, 총 4곳의 전자상거래 플랫폼에서 에스트라의 공식몰 운영대행 및 시장관리를 맡기로 했다.

 

에스트라(AESTURA)는 한국소비자포럼의 올해의 브랜드 대상 병원화장품 부문 6년 연속 수상하였으며 국내 종합병원의 약 70%에 유통되고 있을 정도로 아모레퍼시픽이 집중하고 있는 메디뷰티 브랜드이다.

 

티앤모프는 2017년부터 이커머스 플랫폼에서 해외 고객을 대상으로 한 라이브방송을 통해 한국화장품을 직접 마케팅, 판매해온 뷰티 스타트업으로 말레이시아 보세구에 운영중인 라자다 풀필먼트로 확장을 고려해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은 라자다 공식 에이전시이다. 작년부터 에스트라의 동남아시아, 일본 글로벌 마케팅을 운영하면서 해외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 마케팅, 판매 역량을 인정받아 이번 계약을 맺었다.

 

관세청자료에 따르면 2020년 한국화장품의 해외 수출액은 8조 원을 넘었으며 15년부터 연평균 22%씩 증가하고 있다. 해외에 진출하는 브랜드사가 많아지면서 최저가 경쟁, 가짜 상품의 유통 등으로 브랜드 가치가 훼손되는 문제도 함께 발생하고 있다. 이에 최근에는 브랜드가 해외 바이어를 거치지 않고 전자상거래 플랫폼을 통해 고객에게 직접 판매하는 D2C(Direct To Customer)로 수출 형태가 변화하고 있다.

 

티앤모프 김재민 대표는 “글로벌 온라인 마켓에서 브랜드사가 공식몰을 운영하는 것은 단순히 현지 언어로 상품을 등록하고 판매하는 것으로 접근해서는 안되며 마케팅과 CS 응대 등 모든 것들이 현지화 되어야 한다”고 강조하며 “온라인 마켓에서 리셀러들의 가격 관리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으면 실패할 수 밖에 없다”고 지적했다. 김 대표는 “현재 약 1,600여 명의 해외 뷰티 인플루언서를 직접 관리하면서 30여 차례의 글로벌 마케팅을 진행했으며 절반 이상이 외국인 또는 현지 전문가로 구성되어 현지화에 최적화된 조직”이라며 자신감을 보였다.

 

김 대표는 또한 “한국인을 타깃으로 만들어진 제품이 동남아시아에 판매되는 경우 브랜드는 예상과 다른 시장반응을 마주하기도 한다”며 "브랜드사의 공식 온라인몰을 운영하며 축적된 데이터를 바탕으로 제품의 현지화 방안을 제안하여 시장을 확대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