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1.12.02 (목)

  • 구름많음동두천 3.2℃
  • 구름많음강릉 6.5℃
  • 구름많음서울 4.8℃
  • 구름많음대전 4.5℃
  • 맑음대구 1.8℃
  • 맑음울산 3.1℃
  • 흐림광주 5.4℃
  • 맑음부산 5.1℃
  • 흐림고창 5.1℃
  • 구름많음제주 9.5℃
  • 맑음강화 7.5℃
  • 흐림보은 0.9℃
  • 맑음금산 4.1℃
  • 맑음강진군 2.9℃
  • 맑음경주시 -0.5℃
  • 맑음거제 6.3℃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사회

"국민과의 대화" 화제는 '부동산'... 부정적, 긍정적 반응

URL복사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대희 기자 |  지난 21일 KBS에서 생중계로 진행한 '2021 국민과의 대화'에 대한 각 매체의 반응은 다양했다. 

 

조선일보-  “팬미팅이냐” “진정성에 울컥”

국민의힘 임승호 대변인은 “문 대통령은 국민들의 고통을 철저히 외면하고 자신만의 환상에 빠진 ‘돈키호테 대통령’이라고 했다.

 

조선비즈 -코로나 주제 ‘국민과의 대화’에서도 화제는 ‘부동산’…文대통령 “집값 안정세”

문 대통령은 ‘임기 중 가장 아쉬웠던 것’을 질문 받자 부동산 문제를 꼽기도 했다. 그는 “아쉬운 건 역시 부동산 문제로 서민들에게 많은 박탈감을 드린 것”이라며 “부동산 가격을 안정시키지 못해 무주택자와 청년, 신혼부부들에게 내집 마련 기회를 충분히 드리지 못한 게 가장 아쉽다”고 말했다.

 

중앙일보 - 文 "집값 상당히 안정세…다음 정부 어려움 없게할 것"

부동산 문제에 대해 “우리 정부 기간 역대 어느 정부보다 입주 물량이 많았고 인허가 물량도 많았다. 앞으로 계획되고 있는 물량도 많다”며 “앞으로는 공급문제가 충분히 해소되리라 생각한다”고 했다.

 

머니 S - 문재인 대통령 "요소수, 일찍 파악했더라면 하는 아쉬움 있어"

아시아경제 - 민주당 "文대통령, 국민과의 대화로 국민 위로…국민은 정부의 노력을 격려"

 

대체적으로 정치성향에 따라 엇갈린 반응이 나왔다. 문 정부에 비판적인 성향의 네티즌은 “대깨문(문재인 대통령 극렬 지지자)들만 뽑아서 앉힌 쇼”라고 하는 반면, 친문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문 대통령의 마지막 국민과의 대화라니 울컥한다”, “과오는 인정하고 사과하는 게 멋지다”같은 평이 있었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