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8.10 (수)

  • 구름조금동두천 28.2℃
  • 구름많음강릉 25.8℃
  • 흐림서울 26.2℃
  • 흐림대전 26.7℃
  • 흐림대구 28.8℃
  • 흐림울산 28.9℃
  • 흐림광주 29.1℃
  • 흐림부산 28.1℃
  • 흐림고창 28.5℃
  • 구름많음제주 33.1℃
  • 구름많음강화 25.9℃
  • 흐림보은 26.1℃
  • 흐림금산 26.6℃
  • 흐림강진군 29.5℃
  • 흐림경주시 29.0℃
  • 흐림거제 27.9℃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사회

고양특례시, 도시재생 정책에 분노한 능곡 표심, 고양시장 판세는?

주민들의 외침은 급기야 시를 상대로 한 소송전으로까지
도시재생사업 방치수준 가깝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정길종 기자 | 고양시의 도시재생 정책이 낙후된 곳을 그대로 방치한 수준에 가깝다는 주민들의 원성이, 이번 고양시장 선거에 큰 영향을 일으킬 전망이다.

▲능곡·대곡·행주연합회 주민들이 지난 24일 이동환 캠프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고양시는 재개발 사업구역 해제·제척 및 사업시행계획인가 거부처분 등을 통해 상당수의 재개발을 막아왔다. 더이상 낙후된 곳에서 살 수 없다는 주민들의 외침은 급기야 시를 상대로 한 소송전으로까지 가고야 말았다.

 

이후 능곡3구역의 경우 해제 고시에 맞서 주민들이 소송을 제기해 대법원까지 승소했으며, 6구역 또한 사업시행인가 거부처분 재판에서 승소한 상태다. 2구역 및 5구역 역시 비슷한 상황이다.

 

그럼에도 시는 이렇다할 후속조치를 내세우지 않은 상태고, 주민들은 능곡·대곡·행주연합회를 결성, 지난 24일 이동환 국민의힘 고양시장 후보 캠프에 재개발을 꼭 실현시켜줄 것을 강력하게 요청했다.

 

연합회는 이동환 캠프에 △대곡 역세권 개발 △대곡역 GTX-A 능곡 방면 출구 증설 △능곡 재개발, 리모델링 지원 △능곡 방향 근거리에 대곡역 출구 확보 행신역–능곡역 간 안전한 직선 보행로 신설 △(구)능곡역에 교외선 개통 △능곡사거리 쪽 자유로 접근성 확보를 요구했다.

 

한편 이재준 더불어민주당 고양시장 후보는 지난 17일 고양시의 토지거래허가구역 일부 해제 관련 "원당과 능곡 재정비촉진사업 진행과정에서 발생하는 가격 왜곡으로 인한 선의의 피해자를 막고자 경기도가 토지거래허가구역을 지정했다"며 "이번 고양시 조처는 향후 대폭 증가할 재건축-재개발 사업에 최대한 지원을 하면서도 투기를 방지하고, 시민 주거안정을 위한 노력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는 점을 시장에 전달한 것"이라고 말했다.

▲능곡·대곡·행주연합회에서 이동환 캠프에 재개발을 강력하게 요청하는 진정서를 전달한 후 캠프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이에 능곡 주민들은 단단히 화가 난 상황이다. 시장 재직 시절에는 그렇게 반대해놓고 지금와서 슬그머니 재개발 이야기를 꺼내는 것은 주민을 뭘로 보느냐는 비판이다.

 

이동환 캠프 간담회에 참석한 한 주민은 "이번 간담회에 온 우리들은 하루하루 먹고 살기 바쁜 사람들"이라며 "어렵게 사는 주민들을 돈많은 투자자들로 몰아 재개발을 하면 무슨 투기가 만연할 것, 마냥 몰아갔던 것에 정말 한이 맺힌다"고 절규했다.

 

능곡재개발 관련 주민들의 원성이 심상치 않은 가운데, 분노한 민심이 이번 고양시장 선거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게 될지 주목되고 있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윤석열 대통령, 하천홍수·도심침수 대책회의 주재, "죄송한 마음···국민안전은 국가 무한책임"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정길종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오늘 오전 10시 하천홍수·도심침수 대책회의를 주재했다. 오전 10시 정부서울청사 중앙재난안전상황실에서 열린 하천홍수, 도심침수 대책회의에서 윤 대통령은 앞으로 기상 이변이 빈발할 것으로 보고, 근본적인 대책을 세워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집중호우 피해 희생자의 명복을 빌고 불편을 겪은 국민께 정부를 대표해 죄송한 마음이라고 밝혔다. [윤석열대통령, 하천홍수 및 도심침수 대책회의 모두발언 전문] 지난 월요일부터 수도권에 아주 기록적인 집중호우로 국민들께서 많은 피해를 입었습니다. 저도 어제 현장을 다녀왔습니다만 집중호우로 고립돼서 소중한 생명을 잃는 안타까운 사고가 있었습니다. 다시 한번 희생자의 명복을 빌며 불편을 겪은 국민들께 정부를 대표해서 죄송한 마음입니다. 하천 홍수와 도심 침수의 대응에 있어서 지금 이런 이상 기상현상에 대해서 우리가 이것을 기상계측 이후 처음 발생한 일이라고만 볼 것이 아니라 향후에 이런 이상현상들이 이제 빈발할 것으로 보고, 근본적인 대책을 세워야 할 것 같습니다. 지금 당장 이런 집중호우 상황에서 우리가 응급 복구, 또 피해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