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8.17 (수)

  • 구름많음동두천 22.1℃
  • 구름많음강릉 24.1℃
  • 구름조금서울 27.3℃
  • 구름조금대전 25.5℃
  • 소나기대구 26.6℃
  • 구름조금울산 24.4℃
  • 구름조금광주 26.5℃
  • 맑음부산 23.7℃
  • 맑음고창 26.0℃
  • 구름많음제주 27.0℃
  • 구름많음강화 25.2℃
  • 구름조금보은 24.9℃
  • 구름조금금산 25.6℃
  • 구름조금강진군 27.3℃
  • 구름많음경주시 25.5℃
  • 구름조금거제 23.5℃
기상청 제공

국제

튀르키예-이스라엘 15년만에 다시 손잡는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원소명 기자 | 튀르키예-이스라엘 15년만에 다시 손잡는다

 

지난 15년 동안 냉랭한 관계를 유지해오고 있었던 튀르키예(구 터키)와 이스라엘의 관계가 최근 급물살을 타면서 개선되고 있다.

 

 

이스라엘의 교통안전부는 7일 "튀르키예와 건설적인 협상의 결과로 양국이 민간항공 협정을 체결했다. 이는 양국 관계의 중요한 이정표"라고 발표하며 중요한 협정임을 밝혔다.

 

교통안전부는 또 "이번 협정 체결로 이스라엘 국적 항공기가 튀르키예의 여러 도시에 취항하고 튀르키예 항공기들도 이스라엘에 올 것"이라고 전했다.

 

이스라엘 국적의 항공기의 튀르키예 취항은 양국 관계가 악화되기 시작한 지난 2007년 이후 15년 만으로 이번 협정을 통해서 튀르키예는 어지러운 국제 정세 속에서 중요한 파트너를 얻은 셈이다.

 

 

튀르키예와 이스라엘이 본격적으로 등을 돌린 건 지난 2008년인데, 당시 이스라엘 총리가 앙카라를 방문해 에르도안을 만난 지 닷새 만에 이스라엘 공군이 팔레스타인 가자지구를 공습했고, 튀르키예는 이에 강력하게 반대했다.

 

게다가 2010년에는 튀르키예 NGO 단체인 가자지구 구호선박이 이스라엘의 해상으로 진입하려다가 작은 마찰이 있었고, 이 과정에서 튀르키예 구호활동가 9명이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이 사건 이후 양국의 관계는 빠르게 냉각되었었다.

 

그뿐만 아니라 양국은 2018년 당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주이스라엘 미국 대사관을 텔아비브에서 예루살렘으로 이전하면서 두 국가는 이 문제로 또 다시 갈등했고 관계는 헤어나올 수 없는 늪으로 빠져 들었다.

 

그러나 이스라엘이 '아브라함 협약정'을 통해 아랍에미리트(UAE)와 바레인 같은 걸프 지역 아랍 국가들과 관계를 정상화하면서 급속히 냉각되었던 튀르키예와 이스라엘의 관계에도 온기가 서서히 돌아오기 시작했다.

 

고립을 피하려는 튀르키예와 아브라함 협정의 확대를 원하는 이스라엘의 이해관계가 맞아떨어진 것이다.

 

 

이스라엘이 최근 이스탄불에 경제무역사무소를 다시 열고 싶다는 뜻을 보내온 가운데, 양국은 대표부 복원도 타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에사위 프레이지 이스라엘 지역협력 담당 장관은 이날 이슬람 최대 종교행사인 메카 성지순례(하지·Haji)에 나서는 자국의 이슬람교도를 위해 사우디아라비아에 직항 여객기 운항 허용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아랍계인 프레이지 장관은 "나는 종교적인 책무인 메카 순례를 위해 벤구리온 공항에서 출발해 사우디 제다로 가는 날이 오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U-20 프리뷰] 겁 없는 청춘, 프랑스 상대 8강 도전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대희 기자 | 겁 없는 청춘들에게는 물러설 곳이 없다. 여자 U-20팀에는 반드시 프랑스를 꺾고 8강에 진출한다는 각오가 가득했다. 황인선 감독이 이끄는 여자 U-20 대표팀이 18일 오전 11시(이하 한국시간) 코스타리카 산호세 국립경기장에서 2022 FIFA U-20 월드컵 조별리그 C조 최종전을 치른다. 황인선호는 12일 캐나다에 2-0 승리를 거뒀으나 15일 나이지리아에 0-1로 패해 조 3위를 기록 중이다. 16개 팀이 참가하는 이번 대회는 4팀씩 4개 조로 나뉘어 조별리그를 치르고 각 조 1, 2위가 8강에 진출한다. 황인선호는 같은 1승 1패로 조 2위를 기록 중인 프랑스에 다득점에서 밀려있기 때문에(프랑스 3골, 한국 2골) 8강에 오르기 위해서는 무조건 프랑스를 꺾어야 한다. 황인선호는 이번 대회에서 좋은 경기력을 보여주고 있다. 피파랭킹 7위의 여자축구 강호인 캐나다를 상대로 강한 압박과 여유로운 빌드업으로 경기를 주도했다. 세트피스에도 강점을 보이며 후반에 터진 2골을 모두 코너킥 상황에서 만들었다. 나이지리아전도 전반에는 5-4-1, 후반에는 4-3-3을 오가는 변칙 전술로 상대를 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