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9.25 (일)

  • 맑음동두천 23.1℃
  • 구름많음강릉 23.2℃
  • 구름조금서울 24.9℃
  • 흐림대전 22.9℃
  • 구름많음대구 22.1℃
  • 흐림울산 20.9℃
  • 구름많음광주 25.0℃
  • 흐림부산 21.5℃
  • 구름많음고창 23.3℃
  • 흐림제주 23.8℃
  • 구름조금강화 23.0℃
  • 흐림보은 22.0℃
  • 흐림금산 21.8℃
  • 흐림강진군 22.5℃
  • 흐림경주시 21.3℃
  • 흐림거제 20.8℃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사회

운좋은사람들 박성우대표 장애아동을 위한 ”2022년 찾아가는 과일바구니 사업“ 후원

장애아동 12가구에 내년 12월까지 17개월간 시범진행
지난해 신지식인으로 선정된 운좋은사람들 박성우대표가 후원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대희 기자 |  운좋은사람들(대표 박성우)은 4일 동문장애인복지관을 통해 장애아동의 건강한 먹거리 사업을 후원한다고 밝혔다.

 

동대문구 장애 아동의 건강한 먹거리 접근성 향상을 위한 이번 행사는 “2022년 찾아가는 과일바구니사업”을 주제로 ㈜운좋은사람들(대표 박성우), 동문장애인복지관(관장 진태진), 한국신지식인협회(중앙회장 김종백) 및 동대문구 용신동, 제기동, 답십리2동, 휘경2동 주민센터와 함께 협약을 체결했다.

 

 

 

 

동대문구 장애아동의 건강한 먹거리 접근성 향상을 위한 “2022년 찾아가는 과일바구니 사업” 은 22년 8월부터 23년 12월까지 총 17개월 동안 시범적으로 진행되며, 장애아동 12가구에게 매월 1회씩 신선한 제철과일을 배송한다. 과일바구니 (총510만원 상당)는 지난해 신지식인으로 선정된 운좋은사람들 박성우 대표가 후원한다.

 

이번 협약식에 사업비를 후원한 박성우 ㈜운좋은사람들 대표는 “취약계층 장애아동에게 지속적으로 제철과일을 지원할 수 있으며 기쁘고 이 사업이 동대문구를 시작으로 전국으로 확대되기를 기대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대한민국 신지식인 발굴과 육성에 힘쓰고 있는 김종백 한국신지식인협회 중앙회장은 “취약계층 장애아동에게 건강권을 지킬 수 있는 첫 시작을 함께 할 수 있음에 감사하며 장애아동들이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 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장애아동에 대한 꾸준한 관심과 지원을 하고있는 동문장애인복지관 진태진 관장은 “취약계층 장애아동에게 균형진 영양관리 뿐만 아니라 건전하고 건강한 식생활 습관을 통해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내년 12월까지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코로나를 비롯한 어려워진 경제사정으로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 장애아동에게 건강한 식문화 경험을 지원한다는 취지로 기획했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든든한 동반자" 슬로건에 감추어진 불편한 진실 보험금 부지급 삼성생명 건수, 교보생명 불만족도 불명예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김용두 기자 | 생명보험사 중 삼성생명(대표 전영묵)은 2021년 보험금 부지급 건수가 가장 많고, 교보생명(대표 신창재)은 2021년 생명보험사 보험금 부지급 불만족도가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상법 제730조에는 생명보험은 사망과 생존에 관한 보험사고가 발생할 경우 보험자가 약정한 보험금을 지급받는 보험을 말한다라고 규정하고 있다. 2021년 삼성생명은 부지급 건수가 3669로, 교보생명은 부지급 불만족도가 0.59%로 1위를 차지했다. 교보생명은 부지급 건수가 삼성생명 3699건, 라이나생명 1736건에 이어 1557건으로 3위를 기록했다. 2021년 전체 생명보험 보험금 청구건수가 139만 7604건이고, 업계 평균 부지급률은 0.84%를 기록했다. 보험금 청구 상위 11개 생명보험사의 유형별 보험금 부지급률을 보면, 삼성생명은 CI보험(치명적보험)이 2.35%로 1위를 달성했다. 2021년 생명보험 보험금 부지급 사유를 보면, ‘고지의무위반’이 업계평균 1만2192건으로 가장 많았다. 고지의무위반은 삼성생명이 1548건으로 최다였고, 교보 927건, 라이나 900건이 뒤를 이었다. 이는 소비자주권시민회의가 2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