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4.12 (금)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인천 2.1℃
  • 흐림수원 3.7℃
  • 청주 3.0℃
  • 대전 3.3℃
  • 대구 6.8℃
  • 전주 6.9℃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여수 8.3℃
  • 흐림제주 10.7℃
  • 흐림천안 2.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사회

유기농 원두 조달로 활력을 불어넣는 커피 시장, BEANST의 전략적 도약

BEANST, 유기농 커피 시장 확대 위한 신규 조달 계약 체결
다양한 국가로부터 유기농 원두 공급, 국내 커피 시장에 새로운 활력 기대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조성범 기자 | 한국의 커피 전문 기업 BEANST가 국내 유기농 인증 커피 시장의 확대를 목표로, 일본의 유명 스미토모상사 그룹 소속인 SC Foods와 손을 잡고 새로운 유기농 커피 원두를 조달하기 시작했다.

 

이번 조달 계약은 지난해 12월에 체결되었으며, 오는 4월부터 공급이 시작될 예정이다.

 

SC Foods는 일본 시장에서 유기농 인증 및 스페셜티 커피 원두의 주요 유통업체로, 중남미와 아프리카 등 다양한 지역에서 고품질의 유기농 커피 원두를 조달해왔다.

 

이번 협력을 통해 BEANST는 국내에서 유기농 로스팅과 유통을 맡게 되며, 이는 국내 유기농 인증 커피 시장에 더욱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하고 안정적인 공급망을 확보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이로써 국내 커피 시장은 공급 안정성을 더욱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는 공급가격의 안정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예상되며, 그동안 높은 공급가격으로 인해 다양한 유기농 커피를 접하기 어려웠던 소비자와 업계에게 긍정적인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보인다.

 

또한, 이번 계약은 중소기업 및 소규모 사업자들에게도 유기농 커피를 보다 쉽게 활용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전망이다.

 

유기농 커피는 한국 농림수산식품부의 인증 및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엄격한 통관 절차를 거쳐 관리되고 있어, 소비자들에게 안전하고 질 좋은 커피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국내 커피 시장의 다양성과 문화 발전에 기여할 뿐만 아니라, 친환경 복합문화사업 참여를 촉진함으로써 안전한 먹거리 문화 조성에도 이바지할 것으로 예상되는 이번 조달 계약은, 커피 산업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구미시 "초고령화 시대 대비…'화장 대란' 막는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김재욱 기자 | 구미시가 종합장사시설인 구미시추모공원을 찾는 유족들의 편의를 위해 사업비 13억 원을 들여 화장로 2기 증설을 완료하고 16일부터 운영 횟수를 확대한다. 이번 증설로 화장로 총 7기를 운영해 일일 화장 구수가 당초 일 20구(연간 최대 7,260구)에서 일 24구(연간 최대 8,712구)로 확대되며, 최대 1,452구의 추가 화장이 가능해져 초고령사회 사망자 급증이 예상되는 화장 대란에 시민의 불편함을 상당히 줄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코로나19 시기를 제외하고, 2019년 2,790건에 머물렀던 화장 건수가 2020년 4,192건, 지난해 4,502건으로 2019년 대비 각각 50.25%, 61.36% 증가했다. 김장호 구미시장은 "장사시설 확충과 개선으로 노인인구 증가, 코로나19 재유행 등 예상하지 못한 감염병에 대비하고 누구나 편안한 장례를 치를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했다. 한편, 구미시추모공원은 최신 화장시설과 편리한 유족 대기실, 휴게실, 식당과 매점 등의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인근에 봉안시설이 있어 시민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원스톱으로 장례를 치를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구미시추모공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