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4.12 (금)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인천 2.1℃
  • 흐림수원 3.7℃
  • 청주 3.0℃
  • 대전 3.3℃
  • 대구 6.8℃
  • 전주 6.9℃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여수 8.3℃
  • 흐림제주 10.7℃
  • 흐림천안 2.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4·10총선

양승조-김영호, 윤석열 정권 심판을 위한 단일화 선언

"윤석열 정권의 무도함에 국민이 회초리를" - 양승조 강력 비판
홍성·예산 후보 단일화, 공동 정책협약으로 연대의 정신 강조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조성범 기자 | 양승조 후보(홍성·예산)와 김영호 진보당 후보는 19일 충남도청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기자회견을 통해 야권 후보 단일화를 공식 발표하며, 오는 4월 10일 선거에서 윤석열 정권에 대한 심판의 목소리를 높일 것을 선언했다.

 

양승조 후보는 이번 선거의 기본 정신을 "윤석열 정권 심판"으로 못 박으며, 정권의 여러 논란을 강하게 비판했다.

 

양 후보는 "국민을 무시하고 적대시하는 윤석열 정권에 대해 국민이 준엄한 심판을 내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후쿠시마 오염수 방출 국면의 굴욕적 대응, 세수 감소로 인한 서민 경제의 어려움, 기득권을 위한 정치 등 현 정권의 정책 실패를 지적하며, 이번 선거를 통해 변화의 시작점을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김영호 후보는 "양승조 후보의 승리를 통해 농민과 국민을 위한 가치를 지켜나갈 것"이라며 단일화에 대한 지지를 표명했다.

 

이날 양승조 후보와 김영호 후보는 소득 불평등 해소, 돌봄 국가 책임제 실현, 녹색 전환과 탄소 중립 실현, 지방 분권 및 지역 순환경제 강화 등을 골자로 한 공동 정책 협약을 체결하며, 선거 후에도 계속될 연대와 협력의 정신을 강조했다.

 

양승조 후보는 "단일화의 고귀한 정신을 살려 이번 선거에서 반드시 승리하여, 국민과의 약속을 지키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이들의 단호한 메시지와 함께, 홍성·예산 지역구에는 새로운 바람이 예고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김영록 전남도지사, 고부가 농수산식품산업 육성 구상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권희 기자 |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고부가가치 농수산식품산업 육성 방안을 구상하기 위해 수출용 냉동김밥 생산 공장과 인공지능 무인자동화 스마트팜 등을 잇따라 방문해 현장의 우수 사례를 살폈다. 김영록 지사는 12일 수출용 냉동김밥 생산을 준비하는 장성 현대푸드시스템을 방문했다. 현장에는 김한종 장성군수와 박현숙·정철·김회식 전남도의원 등 20명이 함께했다. 장성 현대푸드시스템은 지역 농산물로 만든 삼각김밥·도시락 등을 이마트24 편의점 등 1만여 매장에 공급해 지역 농산물 소비 촉진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 있는 향토기업이다. 이같은 역량을 기반으로 세계적 케이(K)-푸드 인기에 선도적으로 대응해 수출용 냉동 김밥, 잡채 등 자체 생산 기반을 구축, 북미·유럽 등 세계시장을 공략한다는 방침이다. 윤미숙 현대푸드시스템 대표는 “도 지원으로 수출용 냉동김밥 생산 시설 확충을 차질없이 추진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지역 농산물을 활용한 다양한 제품 개발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영록 지사는 “전남 농수산식품이 고부가가치를 창출하도록 농수산식품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