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1.09.20 (월)

  • 맑음동두천 27.3℃
  • 구름많음강릉 25.1℃
  • 구름많음서울 27.5℃
  • 구름많음대전 27.6℃
  • 구름많음대구 25.5℃
  • 구름많음울산 23.5℃
  • 구름많음광주 27.3℃
  • 흐림부산 24.8℃
  • 구름많음고창 27.2℃
  • 구름조금제주 30.2℃
  • 구름많음강화 26.8℃
  • 구름많음보은 24.9℃
  • 구름많음금산 27.6℃
  • 구름조금강진군 26.1℃
  • 흐림경주시 24.0℃
  • 구름많음거제 23.7℃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사회

김두관, 대한민국 평화경제 중심지를 강원도에 “강원평화특별자치도 설치" 공약 발표

URL복사

- 김두관 후보 강원도 공약 발표, “삶의 질 1등 도, 유동인구 2억 명의 관광 물류 비전 함께 하겠다”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수준 기자 | 오늘(8일) 김두관 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가 “강원도를 강원평화특별자치도로 개편하여 삶의 질 1등 도(道)로 만들고, 연간 유동인구 2억 명의 관광과 물류의 중심 지역으로 육성하며, 지역내총생산이 GDP의 5%를 차지하도록 산업기반을 확충하겠다”고 공약했다.

김 후보는 “우리나라가 선진국 반열에 오르면서 강원도는 새로운 기회의 땅으로 변모하고 있지만, 산업기반이 취약하여 기회가 확실한 강점으로 전환되지 못하고 있다”고 진단한 뒤, “도민들이 자족적 경제권을 형성하고 강원도의 소득이 강원도의 부유함으로 축적되기 위해서는, 강원도민이 강원도의 운명을 결정하고 중앙정부가 이를 확실하게 뒷받침하는 국가적 차원의 변혁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 후보는 “저는 강원도의 미래를 만들기 위해 5극 2특 전략에 따라 강원특별자치도를 설치하고, 특별자치도에 연방제 수준의 권한을 이양하겠다”고 약속한 뒤, “자족형 특별자치도의 필수 인프라인 도내 교통망을 조속히 확충하고, 평생기본교육제로 강원도의 대학을 살리며, 인재가 모이는 강원특별자치도를 만들겠다”는 인프라 지원 내용도 설명했다.

 

또한 김 후보는 “평화는 강원도의 최대 기회”라고 단언한 뒤, “강원도가 남북교역의 주역이 될 수 있도록 남북교류협력법을 개정하고, 장기적으로 홍콩과 같은 특구가 될 수 있는 법적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겠다”고도 약속했다.

 

김 후보는 △강원평화특별자치도 설치로 강원도를 한반도의 중심으로 만들고 △접경지역발전기금 조성으로 안보를 위해 희생해 온 접경지역을 집중 지원하며 △K-바이오 랩허브 1차 구축산업을 신속하게 추진하는 등 춘천권에 바이오헬스산업허브로 조성하고 △원주권에 디지털헬스케어 국가산업단지를 조기 착공하여 산업 고도화를 지원하며 △동해안 액화수소산업 규제자유특구를 집중 육성하여 동해안권을 수소융합복합에너지 경제벨트로 만들겠다는 세부 공약을 내놓았다.

 

김 후보는 “쾌적한 환경 속에 풍요로운 삶을 원하는 강원도민의 꿈은 균형분권을 강력하게 추진할 중앙정부의 의지가 뒷받침되어야 가능하다”고 힘주어 말한 뒤, “강원도의 꿈을 강원도의 힘으로 만들 저에게 힘을 모아 달라”며 지지를 부탁했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김두관 대선 예비후보, 호남전역 광폭 행보..'김두관은 대한민국을 새롭게 할 적임자' 피력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수준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두관 대선 예비후보가 19일 오후 나주‧화순 지역 당원간담회를 가진데 이어, 20일 오전 한국에너지공과대학교를 찾았다. 김두관 후보는 추석연휴 첫날인 18일 여수와 순천, 광양 지역의 기초광역의원 및 당원간담회를 가진데 이어, 19일 토론회를 마치고 오후 5시 무렵 나주‧화순 지역을 찾아 당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김두관 후보는 이 자리에서 균형발전과 지방분권으로 대한민국을 새롭게 할 적임자임을 피력하고, 아울러 나주 화순 지역 발전 방안과 핵심 현안에 관해 이야기를 나누었다. 특히 나주‧화순지역은 김두관 캠프의 총괄본부장인 신정훈 의원이 지역위원장으로 있어, 김두관 후보의 행보에 힘을 실었다. 김두관 후보는 “전남 전역을 에너지 특화 메가시티로 만들겠다는 비전을 밝혀왔다. 당연히 거기에는 나주와 한전공대가 중심이 될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두관 후보는 “며칠 전 마감된 한전공대의 수시경쟁률이 무려 24대 1을 기록했다”라며 “신정훈 의원과 함께 한전공대를 세계적인 에너지 특화 대학을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김두관 후보는 이달초 발표한 권역별 공약에서 호남권을 세계적인 에너지밸리, 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