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1.12.03 (금)

  • 흐림동두천 2.3℃
  • 흐림강릉 7.6℃
  • 서울 3.2℃
  • 대전 5.1℃
  • 흐림대구 2.1℃
  • 맑음울산 5.7℃
  • 구름많음광주 6.2℃
  • 구름많음부산 5.5℃
  • 흐림고창 7.6℃
  • 흐림제주 10.6℃
  • 흐림강화 6.3℃
  • 흐림보은 1.4℃
  • 흐림금산 3.5℃
  • 흐림강진군 3.0℃
  • 흐림경주시 0.0℃
  • 구름조금거제 7.8℃
기상청 제공

전북

전라북도 2021 지방자치단체 인권증진협의회 개최

URL복사

- 전북, 전남, 제주권 지자체 인권협력 증진체계 구축강화
- 현장경험 공유를 통한 실제 사업성과 및 방향 논의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수준 기자 | 전북도는 15일 국가인권위원회 광주인권사무소와 공동으로 ‘2021 지방자치단체 인권증진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방자치단체 인권증진협의회는 광주인권사무소가 주관하여 전북, 광주, 전남, 제주 등 광역지자체와 기초지자체간 인권증진 협력 시스템을 구축하고자 2019년에 구성했다.

 

협의회는 각 기관 간 인권정책에 대한 공유 및 의견 소통을 통해 지역사회 인권보호 및 증진을 위해 필요한 협력사항에 대해 논의해오고 있다.

 

이날 회의에서는 특히, 인권정책의 우수사례로 인권마을 만들기 사업의 대표 사례인 광주광역시 풍암마을 ‘풍두레’ 박종평 대표와 실제 추진과정에서 겪은 생생한 현장경험을 공유하고 사업성과 및 과제에 대해 함께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도내 노동인권의 현장이지만 폐업 후 25년간 방치되었던 폐공장 시설에서 다목적 주민복합 문화공간으로 재탄생한 팔복예술공장을 소개하고 견학 프로그램도 진행하는 등 전북도 인권문화역사의 한 부분을 공감하고, 다양한 인권존중 문화 확산을 위한 방안도 모색했다.

 

염경형 전북도 인권담당관은 “인권은 시간이 지날수록 중요해지는 삶의 가치”라며, “각 지역별 특색에 맞는 인권정책을 서로 공유하고 수용하는 등 인권의 지역화, 지역의 인권화를 위한 협력에 지혜를 모아달라”고 말했다.

 

한편, 지방자치단체 인권증진협의회는 전북도와 광주인권사무소를 비롯한 11개 지방자치단체가 참여하고 있으며, 매년 상·하반기 정기적으로 개최되고 있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제53회 대한민국 국가조찬기도회 성황리에 마치었다'’

개회사 - 국회조찬기도회 회장 김진표 의원 사회 - (사) 대한민국국가조찬기도회 이봉관 회장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성용 기자 | 제53회 대한민국 국가조찬기도회(회장 이봉관)'공의와 회복'을 주제로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 스위스그랜드호텔 컨벤션센터에서 12월 2일 6시 30분에 열렸다. 제53회 대한민국 국가조찬기도회가 지난 12월 2일(목) 오전 서울시 서대문구 홍은동 에 위치한 스위스그랜드호텔 컨벤션센터에서 열렸다. 이른 아침 6시 30분에 시작한 기도회는 9시 전에 성황리에 마치었다. 이번 제 53회 대한민국 국가조찬기도회는 (사)대한민국 국가조찬기도회(이봉관회장)가 주관하고, 대한민국 국회조찬기도회(김진표회장)가 『공의와 회복』이란 주제로 주최한 나라를 사랑하는 기도회이다. (김학중 목사 설교모습) ▲ 이날 제53회 대한민국 국가조찬기도회는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대한민국 교계, 학계, 각계 대표 인사들이 참여하였고, 김학중 꿈의교회 담임목사가 설교하고 있다. 지난해 대한민국 국가조찬기도회는 코로나19 여파로, 비대면으로 진행했었다. 그러나 이번 제53회 대한민국 국가조찬기도회는 방역수칙 준수를 위해, 코로나 이전 참석자 2.000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