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2.05.22 (일)

  • 구름조금동두천 24.0℃
  • 구름조금강릉 24.5℃
  • 맑음서울 25.7℃
  • 맑음대전 27.1℃
  • 맑음대구 31.8℃
  • 맑음울산 28.2℃
  • 맑음광주 29.5℃
  • 맑음부산 25.2℃
  • 맑음고창 26.9℃
  • 맑음제주 26.0℃
  • 구름많음강화 20.2℃
  • 맑음보은 26.9℃
  • 맑음금산 27.0℃
  • 맑음강진군 28.7℃
  • 맑음경주시 32.7℃
  • 맑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사회

두세훈 도의원, 전라북도 8,956억 재정손실 방지 기여

URL복사

- 두세훈 도의원이 대표발의한 전북도의회 균특이양사업 한시적 보전기간 연장 건의안 결실 맺어
- 정부 2단계 재정분권 관련 법안 국회 본회의 통과, 균특이양사업 한시 보전 기간 4년 연장으로 2026년까지 매년 2,239억 확보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수준 기자 | 2단계 재정분권 관련 ‘지방세법’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면서 전라북도는 2023년부터 4년 동안 8,956억 원에 이르는 지방재정이 확충될 것으로 기대된다.

 

도의회 두세훈 의원(완주2ㆍ더불어민주당)은 “지난해 12월 대표발의 한 균특지방이양사업의 한시적 보전기간을 연장할 것을 촉구한 건의안을 정부가 수용하고, 국회가 관련 ‘지방세법’ 개정안을 통과시키면서 도내 14개 시군을 포함한 전라북도는 2026년까지 매년 2,239억 원의 균특이양사업비를 계속 보전받게 됐다”고 밝혔다.

 

두 의원에 따르면 “1단계 재정분권에 따라 균특지방이양사업 보전 기한이 2022년 종료되면 종전에 비해 도내 14개 시군을 포함한 전라북도의 재정 악화가 불가피한 상황”이었다.

 

다행히, 정부가 두 의원이 대표발의한 “국가 균형발전에 역행하는 현행 지방재정분권 변경 촉구 건의안”을 수용하여 1단계 재정분권 당시 지자체로 이양된 사업 비용 등의 보전기한을 2026년까지 4년 더 연장하는 등의 2단계 재정분권을 추진함에 따라 도민의 생명ㆍ안전ㆍ민생에 직결되는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수 있게 된 것이다.

 

두세훈 의원은 “전라북도의회를 비롯해 각 지자체에서 균특이양사업의 한시적 보전기간 연장을 지속적으로 정부에 건의했는데 2단계 재정분권에 반영돼 지방 재정운용 등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한편, 2026년까지 기간 연장 또한 한시적 지원에 불과해 앞으로 균특이양사업이 영구적으로 보전받을 수 있도록 정부에 적극 건의하겠다”고 덧붙였다.




배너

가장 많이 본 뉴스


SNS TV

더보기

배너

포토뉴스

더보기

여의도, 에 계십니까? 하나님!!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이성용 기자| “하나님! 한국교회, 망하게 생겼습니다. 하나님! 어디 계십니까?” '교회의 진정한 권위는, 어디에서 나오는가? 진실함!!' 그리스도인의 힘은 어디로 부터 나오는가? 겸손함과 투명한 삶에서 나온다. 하나님 앞에서의 진실함에서 나온다. 그러니 우리는 항상 진실한 삶. 투명한 삶을 살아야 한다. 크리스챤들은 진실하고, 투명한 삶을 살아야 한다. 진실이 힘이다. 투명함이 힘이다. 진실은 그 어떤 고난 시험을 능히 이긴다. 하나님은 우리가 이길 수 있는 시험만을 허락하신다. 예수님은 시험을 믿음으로 이겼다. 예수님을 믿는다는 것은 결단하는 것이다. 시험을 이기는 것이다. 사람들은 그 어떤 일에서 두려워한다. 왜냐하면, 살려고 발 버둥치는 것이다. 그러나 믿음의 사람은 죽음을 두려워 하지 않는다. 왜냐하면, 우리 인생이 살고 죽는 것은 하나님의 권한에 달려 있기 때문이다. 하나님이 주관하신다. 나의 살고 죽는 행동 일거 수, 일 투족을 하나님이 지켜 보고, 계신다. 권위주위적이면 두려움이 많다. 많은 것을 잃어 벌릴까봐 그러하다. 무소 부재하신, 하나님의 진리에, 사로 잡히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권위주의적인 것(-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