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2024.07.22 (월)

  • 흐림동두천 25.2℃
  • 구름많음강릉 27.9℃
  • 흐림서울 27.8℃
  • 흐림인천 26.5℃
  • 흐림수원 28.1℃
  • 흐림청주 30.2℃
  • 흐림대전 28.8℃
  • 구름많음대구 29.2℃
  • 구름많음전주 29.3℃
  • 구름많음울산 28.3℃
  • 구름많음광주 27.6℃
  • 구름많음부산 27.2℃
  • 흐림여수 26.9℃
  • 흐림제주 29.1℃
  • 흐림천안 28.7℃
  • 구름많음경주시 28.7℃
  • 구름많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사회

한노총 사회연대노동조합연맹 '전국외국인다문화노동조합' 출범!

인구 위기의 대한민국, 외국인다문화노동 지원 필요

 

데일리연합(월간, 한국뉴스신문) 김용두 기자 | 한국노총 사회연대노동조합연맹 전국외국인다문화노동조합은 지난 23일(목) 한국노총 공공연맹 회의실에서 발대식을 가졌다. 

이날 발대식은 이충재 사회연대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의 선포, 성원보고, 계획선포, 노동조합 규약 발표 및 투표, 임원선출 투표 순으로 진행되었다.

 

이날 전국외국인다문화노조 위원장은 심재환 위원장이 선출되었다.


심재환 위원장은 “다문화 사회로 가는 세계적 흐름에서 한국 또한 늘어나는 다문화인구의 권익과 화합을 위한 장을 열었다는 데 의미가 있다. 나라의 미래는 출산율에 달려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데, 현재 우리나라 출산율은 0.78명을 기록했다. 이제 우리는 다문화 사회를 적극 받아들이고, 다문화 성원들을 위한 노력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밝혔다.

 

이어 심위원장은 "전국외국인다문화노동조합은 전국 110만명이 넘는 다문화 구성원의 법률지원, 생활지원, 권익지원을 위한 단체로 출범하는 것이다. 성공한 정책으로 평가받는 캐나다 다문화 정책등을 참고해서 우리 실정에 맞는 다문화 지원을 위한 노력을 계속해 가겠다” 라는 포부를 밝혔다.

 

2021년 통계청의 자료를 보면 전국 다문화 인원은 총 111만 9천여명 이며, 이 중 대한민국에서 출생한 내국인이 약 69만 1천명, 다문화 대상자(결혼이민자 또는 귀화자)가 약 38만 4천명, 그 외 기타 외국인이 약 4만 5천명에 이른다.

 

정부 차원에서도 다문화 가정을 위한 여러 정책들이 시행되고 있고, 한국노총 또한 여러 가지 방안을 구상하고 있다.

 

특히 심 위원장은 ‘외국인 다문화 근로자와 고용자간의 문화 이해 교육을 통한 상생’을 원칙으로 한 단체를 만들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날 선출된 사회연대노동조합총연맹 임원은 심재환 위원장, 박재호 부위원장, 권영근 사무처장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SNS TV

더보기

가장 많이 본 뉴스


배너
배너